CULTURE > 공연

[공연] 연극 ‘스페셜 라이어’, 동료 스타들 발길 이어져

바다, 유진, 견미리, 김용만, 지석진, 빛나라 은수 팀 등 응원차 관람




[JTN뉴스 윤보라 기자] 20주년 기념 특별공연 연극 ‘스페셜 라이어’ 공연에 동료 스타들의 응원과 호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종혁, 안내상, 우현, 홍석천, 오대환, 권혁준, 김원식, 김광식을 비롯한 라이어의 역사를 함께한 배우부터 원기준, 서현철, 안세하, 슈, 신다은, 나르샤, 손담비, 안홍진, 김호영, 병헌까지 국내 내로라 하는 배우가 최고의 앙상블을 선보이며 20년을 이어온 웃음의 내공을 선보이는 ‘스페셜 라이어’에 연예게 많은 스타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공연의 리허설에 ‘메리 스미스’ 역으로 열연중인 슈를 응원하기 위에 깜짝 방문한 원조요정 SES의 멤버 바다, 유진부터 지난 VIP시연회를 찾았던 배우 견미리, 장현성, 유선, 이원종, 박정학, 김진우, 박하나, 우희, 이재은, 이영은, 임지규, 한혜린, 문지인, 박규리, 서신애와 가수 소이, 아웃사이더, 투탁, 구자명, 고재근, 유권(블락비), 윤영(에이젝스), 승엽(에이젝스), 방송인 서장훈, 김용만, 지석진, 김원효, 박준형, 정범균, 뮤지컬배우 민우혁, 최현선 등 수많은 스타들이 총 출동하여 뜨거운 찬사와 응원을 보내고 있다.


배우 유선은 “18년만에 다시 봐도 여전히 쉴 새 없이 웃음이 터졌다. 웃느라 정신 없던 시간이었다.”라고 소감을 밝혔고, 개그맨 김원효는 “스페셜 라이어 정말 대박이다. 스탠리 가드너 역할을 해보고 싶다!”라고 호평 했다. 또한 배우 문지인은 “엄청 웃고 싶으신 분들은 스페셜 라이어 보러 가시면 됩니다”라고 적극 추천하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마음 약한 한 남자의 피할 수 없는 거짓말로 인해 벌어지는 기막힌 하루를 유쾌하게 풀어내며, 속고 속이고, 거짓이 진실이 되는 반전 속에 톱니 바퀴처럼 완벽한 웃음의 조건을 갖춘 희극 ‘스페셜 라이어’는 20년을 이어온 내공만큼 공연 내내 이어지는 끊이지 않는 웃음으로 공연의 열기를 가득 채우고 있다.


개성 있는 캐릭터들과 풍성한 볼거리, 막강한 웃음으로 무장하며 연일 인터파크 연극부문 예매순위 1위를 기록하며 또 하나의 역사를 쓰고 있는 ‘스페셜 라이어’는 오는 7월 30일까지 동숭아트센터 동숭홀에서 만날 수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7-06-22 19:25

추천 기사

대화
[공연] 뮤지컬 ‘혐오스런 마츠코..
[공연] 배우 이정화, 첫 연극 무대..
[공연]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
[공연] '휘성 전국투어 콘서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