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공연

[공연] 올 여름, 대학로에서 만나는 공포 연극 두 편!

연극 '흉터', '괴담'...연인들의 이색 데이트 코스로 추천





[JTN뉴스 윤보라 기자] 매년 어김없이 찾아와 매진 사례를 일으키는 공포 연극이 올 해, 한층 더 과감해짐과 동시에 풍성한 구성으로 돌아왔다. 2018년 3월에는 공포 심리 미스터리 연극 '흉터'가 대학로 동화소극장으로 돌아왔고, 이어서 5월에는 충격 실화 공포 잔혹극 '괴담'이 대학로 아트홀 1관으로 작년에 이어 관객들을 찾아왔다.


공포 심리 미스터리 연극 '흉터'는 대학 때부터 사랑과 우정을 이어온 동훈, 재용, 지은이 같이 등산하던 중 돌발적인 사고로 인해 지은의 죽음을 맞이하면서 시작된다.


같은 사건에서 다른 상처를 가진 두 친구가 사고의 진실을 알게 될수록 점점 서로에 대한 불신은 커지고 신경전이 펼쳐진다. 배우들의 연기는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어 극의 몰입을 최대한으로 끌어올린다.


충격 실화 공포 잔혹극 '괴담' 공연은 19년째 반복되는 저주를 소재로, 여고에서 일어난 학교 폭력과 따돌림 등의 사건을 극화한 작품으로 여전히 심각한 따돌림 문제와 자살사건 등의 어두운 면을 사실적으로 그려내고 있다. 질투와 시기가 가득한 교실에서 느껴지는 공포는 잔혹한 현실을 담아내어 공포 연극의 색다른 면모를 보여준다.


매니아 층을 중심으로 유행했던 공포 연극은 연인들의 이색 데이트 코스로 손꼽히며 해가 거듭 될수록 많은 관객들이 찾고 있다. 스산한 공연장의 분위기에 커플들은 자연스레 서로의 손을 꼭 잡고 입장하고, 약 80분동안 단 1초도 쉬지 않고 몰아치는 숨막히는 긴장감과 온몸으로 느껴지는 공포에 연인의 품에 꼭 안겨 공연을 관람한다. 스크린에서 펼쳐지는 공포가 뻔하다면 실제 눈 앞에서 공포를 통해 이른 더위를 맞이해 보면 어떨까?


위 두 공연은 인터파크 티켓, 옥션, YES24, 네이버예약 뿐만 아니라 쿠팡, 티몬, 위메프 등 소셜커머스를 통해 예매가 가능하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8-06-07 09:44

추천 기사

대화
[공연] 배우 박송권, 뮤지컬 ‘팬..
[공연] 뮤지컬 '아이언 마스크..
[공연] 코리아세일페스타 전야제 ..
[공연] 가을밤의 아름다운 산사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