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공연

[공연]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 공연 실황 중계

차이코프스키가 건네는 따뜻한 위로




[JTN뉴스 윤보라 기자]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가 공연 실황 영상을 중계하며 깊어가는 가을 밤 뭉클한 감동과 위로를 전한다.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의 실황 영상은 6일을 시작으로 오는 13일, 20일 총 3회차로 진행되며 네이버 NOW와 네이버 TV의 후원라이브를 통해 안방극장에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해당 방송은 지난해 유니플렉스 1관에서 공연한 초연 당시 공연으로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지난 6일 오후 8시부터 진행된 1회차에는 김경수, 최수진, 임병근, 정재환, 송상훈, 조은진, 곽나윤, 홍기범이 출연해 생생한 감동을 선사했다. 오는 13일 오후 8시부터 진행하는 2회차에는 박규원, 최서연, 안재영, 김지온, 송상훈, 손지원, 곽나윤, 홍기범의 캐스트로 진행되어 이들의 뜨거운 열정을 만날 수 있다. 마지막인 20일 오후 8시에 시작되는 3회차에는 에녹, 김소향, 테이, 김리현, 송상훈, 조은진, 손지원, 홍기범이 출연한 영상이 송출될 예정이다.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는 전설적인 작곡가 차이코프스키의 환상적인 음악을 차용해, 서정적이면서도 드라마틱한 멜로디로 서사를 완벽하게 담아냄으로써 화제를 모았다. 더불어, 인간 근원적인 고독과 그를 극복해나가는 과정을 담은 작품은 상처받은 영혼을 어루만지는 듯한 따뜻한 위로의 메시지로 사랑을 받았다.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는 대학로는 물론 대극장 무대를 꽉 채우는 압도적인 존재감과 뛰어난 가창력, 그리고 연기력까지 모두 갖춘 국내 뮤지컬계에서 손꼽히는 실력파 배우들이 무대에 올랐다.


공연 당시 초고음을 오가는 고난도의 넘버를 완벽하게 소화하는 폭발적인 가창력과 진정성 있는 연기를 만나볼 수 있었던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는 관객들에게 묵직한 감동을 선사하며, 대학로 공연계에서 입소문을 불러 일으켰다. 특히, 대학로 최초의 9인조 오케스트라가 선보이는 아름다운 멜로디와 서정성 넘치는 스토리는 완성도 높은 창작 뮤지컬이라는 평을 받으며 뜨거운 인기를 얻었다.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는 19세기 혼란스러운 러시아를 배경으로 전설적인 작곡가 차이코프스키의 발레곡 ‘호두까기 인형‘, ‘잠자는 숲 속의 미녀’ 등 우리에게 익숙한 명곡들이 관객들의 귀를 사로잡는다. 또한 대학로 작품 중에서는 최초로 활용하는 9인조 오케스트라는 차이코프스키의 음악을 섬세하고도 풍부한 사운드로 선사하여 화제를 모았다.


차이코프스키의 음악과 삶을 무대에서 생생히 만날 수 있는 뮤지컬 '안나, 차이코프스키'의 영상 중계는 6일에 이어 오는 13일, 20일 네이버 NOW와 네이버 TV의 후원라이브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3-11-07 09:57

추천 기사

대화
[공연] 뮤지컬 ‘몬테크리스토’ 서인국, ‘시..
[공연] 뮤지컬 ‘몬테크리스토’, 순항의 돛을..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