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루시드 드림' 설경구, 형사 캐릭터로 활약 예고

지금까지와는 다른 새로운 느낌의 형사 캐릭터로 변신




[JTN뉴스 윤보라 기자] 영화 '루시드 드림'에서 베테랑 형사 ‘방섭’ 역을 맡은 배우 설경구가 기존 영화에서 보여준 강인한 캐릭터와는 달리 부드러운 매력과 카리스마를 모두 겸비한 형사 캐릭터를 선보여 눈길을 끈다.


영화 '루시드 드림'은 대기업 비리 고발 전문 기자 ‘대호’(고수)가 3년 전 계획적으로 납치된 아들을 찾기 위해 ‘루시드 드림’을 이용, 감춰진 기억 속에서 단서를 찾아 범인을 쫓는 기억추적 SF 스릴러. 


설경구는 이번 작품에서 아들을 납치당한 아버지 ‘대호’를 돕는 형사이자 사건 해결의 열쇠를 쥐고 있는 인물 ‘방섭’으로 분해 예비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설경구가 맡은 ‘방섭’은 ‘대호’의 아들 ‘민우’의 실종사건 담당 형사로, 3년째 아무런 진전이 없는 이 사건을 미제사건으로 넘기라는 윗선의 지시에도 불구, 유난히 이 사건에 애착을 보이는 인물이다. 


특히 이야기가 전개 될수록 ‘방섭’만의 또 다른 사연이 밝혀지면서 보는 이로 하여금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다수의 작품을 통해 강인한 형사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많은 이들에게 사랑을 받아온 설경구는 이번 '루시드 드림' 속 ‘방섭’이라는 인물을 두고 “이번 작품에서는 그동안 보여주었던 강한 캐릭터와는 달리 상대방의 호흡을 따라가며 그들의 연기를 잘 들으려고 했다.”고 말해 호흡에 강약 조절을 한 그의 연기에 기대감을 더했다. 


이는 그가 그동안 보여준 형사 캐릭터와의 차별점을 짚어준 것으로 이번 작품을 통해 새롭게 보여줄 그의 매력을 확인할 수 있다. 


자타공인 충무로 대표 연기파 배우 설경구의 묵직한 존재감은 오는 2월 22일 영화 '루시드 드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글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사진 :
  • 기사입력 : 2017-02-17 20:41

추천 기사

대화
[영화] 영화 '어느날', 개..
[영화] 영화 '미스 슬로운'..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익스..
[영화] 영화 '내가 죽기 전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