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BIFF '올해의 배우상' 심사위원, 권해효-김호정 확정

영화계 숨은 얼굴 찾아 폐막식에서 시상



[JTN뉴스 윤보라 기자] 부산국제영화제는 한국을 대표하는 남자배우와 여자배우 한 명씩을 ‘올해의 배우상’ 심사위원으로 위촉한다. 이들이 뉴 커런츠와 비전 부문 영화들을 보고 직접 선정한 최고의 남자배우와 여자배우에게 트로피를 안긴다. 


올해는 영화와 연극을 아우르는 연기파 배우 김호정과 최근 '그 후'(2017), '가려진 시간'(2016) 등으로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배우 권해효가 심사를 맡아, 영화계 숨은 얼굴을 찾을 예정이다.


2014년 설립된 ‘올해의 배우상’은 독립영화의 배우들을 조명하고 독려하는 상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역대 수상자인 '거인'의 최우식, '들꽃'의 조수향, '혼자'의 이주원, '소통과 거짓말'의 장선은 모두 수상 이후 다양한 매체에서 연기 활동을 이어가는 중이다. 


2016년 수상자인 '꿈의 제인'(2016) 이민지, 구교환 배우는 떠오르는 신예로 주목받으며 ‘올해의 배우상’이 갖는 의미를 공고히 했다. 올해도 부산국제영화제는 영화계를 한층 풍요롭게 할 배우들을 발굴하고 이들의 잠재력에 힘을 실을 예정이다.


2017년 ‘올해의 배우상’은 10월 21일 폐막식에서 두 심사위원이 직접 수상하며, 수상자에게는 5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글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사진 :
  • 기사입력 : 2017-09-07 09:25

추천 기사

대화
[영화]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
[영화] 영화 '여자들', 개..
[영화] 새로운 슈퍼 히어로의 탄생..
[영화] 영화 '퍼스트 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