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반드시 잡는다' 백윤식-성동일, '아레나' 화보 공개

11월 극장가 압도할 베테랑 콤비!




[JTN뉴스 윤보라 기자] '끝까지 간다' 제작사의 두 번째 범죄프로젝트, 미제사건 추적 스릴러 '반드시 잡는다'가 영화 속 두 주역 백윤식, 성동일의 ‘아레나’ 화보를 공개했다.


영화 '반드시 잡는다'는 30년 전 미제사건과 동일한 수법의 살인이 또다시 시작되자, 동네를 잘 아는 터줏대감과 사건을 잘 아는 전직 형사가 촉과 감으로 범인을 쫓는 미제사건 추적 스릴러. 


11월 말 개봉을 앞둔 영화 '반드시 잡는다'는 2013년 영화 '끝까지 간다'를 통해 스릴러의 정석을 보여준 제작사 ㈜AD406의 새로운 범죄 스릴러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영화의 두 주역인 현역 최고의 연기 베테랑 백윤식과 대체 불가능한 매력의 미친 존재감 성동일의 남성미 물씬, 젠틀한 카리스마가 폭발하는 아레나 화보를 공개했다. 


어쩌다 동네에서 일어난 살인사건에 휘말린 아리동 터줏대감 ‘심덕수’역의 백윤식과 30년 전 미제사건의 범인을 끈질기게 쫓아온 베테랑 전직 형사 ‘박평달’로 분한 성동일은 이번 화보를 통해 이전에 보여준 적 없는 이미지를 담아낸 화보를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차분한 표정으로 서로 한 곳을 응시하고 있는 두 배우의 모습은 충무로를 대표하는 두 베테랑의 카리스마를 느끼게 한다. 


특히, 팔짱을 낀 채 시선을 살짝 위에서 아래로 내려보는 백윤식의 모습은 온화하면서도 강렬한 아우라를 뽐내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반면, 화보 속 두 배우의 아이 같은 천진난만한 미소와 장난기 가득한 제스처는 '반드시 잡는다'에서 평소 꼬장꼬장한 성격의 건물주이지만, 따뜻한 츤데레 매력을 가진 ‘심덕수’처럼 예비 관객들에게 친근한 매력을 전하고 있다. 


이처럼 두 배우가 선보인 환상 케미는 역대급 베테랑 콤비의 탄생을 예고해 촬영 현장 스탭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두 배우의 환상적인 호흡을 느낄 수 있는 화보컷은 ‘아레나’ 매거진 11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연기 끝판왕 두 연기 베테랑의 완벽 콤비 케미스트리를 확인할 수 있는 영화 '반드시 잡는다'는 오는 11월 말 개봉 예정이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7-10-19 16:55

추천 기사

대화
[영화] 영화 '김광석', 다..
[영화] 영화 '범죄도시', ..
[영화] 애니메이션 '초속5센티..
[영화] 영화 '파괴자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