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 배리어프리버전 상영 확정

더욱 다양한 관객과 만날 준비 완료




[JTN뉴스 윤보라 기자]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 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이 시청각장애인을 위한 한글자막 화면해설 영화 상영을 확정했다. 


한글자막 화면해설 영화란 한국어 자막과 시각장애인을 위한 음성해설 버전으로 시청각장애인들은 물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영화를 말한다. 


2018년 첫 천만 관객을 돌파하며 기록적인 흥행 신화를 써내려 가고 있는 '신과함께-죄와 벌'은 한글자막 화면해설 영화 상영을 확정 지으며 보다 많은 관객들과 깊은 감동과 재미를 나눌 예정이다. 


시청각 장애인을 위한 한글 자막과 화면 해설 버전 '신과함께-죄와 벌'은 1월15일부터 서울, 경기를 비롯 전국 38개 극장에서 상영된다.


개봉 3주차에도 박스오피스 최정상을 달리며 승승장구하고 있는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은 1월15일부터 한글자막 화면해설 영화로 만나볼 수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8-01-06 17:08

추천 기사

대화
[영화] 배우 조민수, 전석 구매로 ..
[영화] 애니메이션 '초속5센티..
[영화] 영화 '무서운 꿈',..
[영화] 영화 '해피 데스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