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송새벽-유선 주연 '진범', 오는 7월 개봉 확정

의심을 숨긴 위험한 공조의 시작! 티저 포스터 공개




[JTN뉴스 윤보라 기자] 자타공인 최고의 연기파 배우 송새벽과 유선이 만나 숨막히는 연기 대결을 펼칠 추적 스릴러 '진범'이 오는 7월 개봉을 확정하며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올여름, 함께 해선 안 되는 두 사람이 만나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채 살인 사건의 진실을 파헤친다. 영화 '진범'이 그 주인공으로, 오는 7월 개봉 확정과 함께 티저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진범'은 피해자의 남편 ‘영훈’(송새벽)과 용의자의 아내 ‘다연’(유선)이 마지막 공판을 앞두고 서로를 향한 의심을 숨긴 채 함께 그날 밤의 진실을 찾기 위한 공조를 그린 추적 스릴러.


최근 드라마 '빙의', '나의 아저씨'에서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다시 한번 대체불가 연기자임을 입증한 배우 송새벽이 아내를 잃은 ‘영훈’ 역을 맡아 시선을 모은다. '7년의 밤', '도희야', '위험한 상견례', '방자전', '마더' 등 장르를 불문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가진 천의 얼굴로 관객들을 사로잡아온 그는 '진범'을 통해 아내가 죽은 그날 밤을 재현해가며 진실을 찾아가는 ‘영훈’의 치열하고 강렬한 감정선을 고스란히 펼쳐 보일 전망이다. 


사건의 용의자가 된 남편의 무죄를 입증하려는 아내 ‘다연’ 역은 '돈 크라이 마미', '이끼', '검은 집'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스릴러 퀸으로 자리한 배우 유선이 활약을 예고해 기대를 더한다. 최근 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영화 '어린 의뢰인'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활발하게 오가며 압도적인 연기력으로 대중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유선이 또 한 번 펼칠 명품 스릴러 연기에 예비 관객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것. 


여기에 피해자의 남편과 용의자의 아내라는 결코 협력할 수 없을 것 같은 두 캐릭터가 펼치는 의심을 숨긴 위험한 공조를 통해 드러날 송새벽과 유선의 폭발적인 연기 대결과 그로 인한 시너지를 예상케 하며 기대감을 더욱 끌어올린다. 


또한 단편 데뷔작인 '독개구리'로 미쟝센 영화제와 부천영화제에서 평단과 관객을 사로잡은 고정욱 감독과 '마녀', '숨바꼭질', '해빙' 등 유수의 스릴러 작품을 탄생시킨 제작진이 합세해 극의 완성도를 높일 전망이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커져가는 의심 속에서도 진실을 밝히기 위한 공조를 멈출 수 없는 피해자의 남편 ‘영훈’과 용의자의 아내 ‘다연’의 모습을 담아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등을 돌린 채 각자 다른 곳을 바라보고 있는 이들의 모습에서 서로 다른 목적을 향한 위험한 공조를 예상케 하는 것. 


더욱이 ‘아내가 살해당했다’, ‘남편이 용의자가 되었다’라는 카피는 두 사람의 아이러니한 만남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숨길 수 없는 의심의 시작’이라는 카피는 진실을 파헤칠수록 혼란스러운 상황을 마주하게 되는 복잡한 심리를 묘사하며 두 인물이 밀고 당기는 강렬한 스릴을 암시해 영화에 대한 호기심을 더욱 자극하고 있다.


송새벽, 유선의 뜨거운 연기 대결과 준비된 스릴러 감독 고정욱의 만남으로 올해 가장 강렬한 추적 스릴러의 탄생을 예고하는 '진범'은 오는 7월 개봉 예정이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9-05-29 14:21

추천 기사

대화
[영화] 영화 '교회오빠', ..
[영화] 애니메이션 '빅샤크2&#..
[영화] 영화 '칠드런 액트'..
[영화] 제7회 무주산골영화제, 6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