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영화 '알라딘', 개봉 6주차에도 굳건한 1위

신작 '비스트', '존 윅3: 파라벨룸'까지 제치다




[JTN뉴스 윤보라 기자] 2019년 진정한 흥행 역주행의 아이콘 디즈니 '알라딘'이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개봉 6주차 박스오피스에 접어들면서 여전히 굳건한 압도적 예매율 1위 및 박스오피스 1위를 모두 석권했다. 


신작 '비스트', '존 윅3: 파라벨룸', '에나벨: 집으로'를 모두 제친 '알라딘'은 5월 23일 개봉 이후 35일이 지나도 흥행 기세는 더욱 견고해졌다. '알라딘'은 이제 흥행 역주행의 아이콘을 넘어선 2019년 상반기 박스오피스를 강타한 최고의 신드롬이자 대이변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조만간 톰 크루즈 주연 영화 '미션 임파서블: 고스트 프로토콜'(2011)의 7,508,976명 기록을 뛰어넘을 '알라딘'은 역대 외화 흥행 10위 '트랜스 포머3'(2011)의 7,785,189명 및 코믹 액션 흥행작 '공조'(2017)의 7,817,654명 기록까지 경신할 것으로 예상된다.


흥행 복병에서 흥행 1인자로 우뚝 서며 2019년 '어벤져스: 엔드게임'에 이어 외화 최고 흥행작, 역대 5월 개봉 외화 최고 흥행작, 역대 개봉 5주차 주말 최다 일일 관객수 동원 등 흥행 신기록까지 모두 쏟아낸 영화 '알라딘'은 이제는 흥행 신드롬의 주역으로 우뚝 섰다. 


더불어 대한민국 영화 역사상 800만 이상 관객 동원한 외화 작품 중 '어벤져스: 엔드게임', '아바타',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인터스텔라', '겨울왕국', '보헤미안 랩소디', '아이언맨3',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에 이어 10번째로 800만 관객 돌파의 신화를 이룰 수 있을 지 귀추가 주목된다. 


진정한 흥행 신드롬 영화 '알라딘'은 좀도둑에 지나지 않았던 알라딘이 우연히 소원을 들어주는 램프의 요정 지니를 만나게 되면서 환상적인 모험을 겪게 되는 판타지 어드벤처로 절찬 상영중이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9-06-28 09:45

추천 기사

대화
[영화] 영화 '교회오빠', ..
[영화] 영화 '진범', 부천..
[영화] '애나벨' 감독의 ..
[영화] '뷰티풀 보이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