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문화계소식

[문화계소식] 두산아트센터 무료 미술강좌 ‘두산아트스쿨’

9월24일부터 매주 화요일 오전 10시 30분,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진행




[JTN뉴스 윤보라 기자] 두산아트센터는 오는 9월 24일부터 10월 22일까지 매주 화요일(총 5회)에 '2019 두산아트스쿨'을 ‘19세기 미술의 대모험 -시민과 미술’이라는 주제로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진행한다.


'2019 두산아트스쿨: 19세기 미술의 대모험 -시민과 미술'은 19세기 서양미술의 흐름을 그 시대 시민사회를 중심으로 살펴본다. 대표적인 시민혁명인 프랑스 혁명은 신분제를 기초로 한 구체제의 해체를 가져옴과 동시에 현대 시민사회의 기점이 되었다는 점에서 역사적 의미를 지닌다. 


이후 본격적인 시민계층이 등장하고 산업사회로 변화하는 과정에서 미술계에서도 다양한 변화가 일어난다. 빈센트 반 고흐(Vincent van Gogh), 에드가 드가(Edgar De Gas), 오귀스트 르누아르(Pierre-Auguste Renoir) 등의 작품들을 통해 근대적 도시문화와 시민사회의 다채로운 모습들을 담은 인상파 작품들에 대해 살펴본다.


이번 두산아트스쿨은 여러 학문의 경계를 넘나들며 유쾌하게 미술사를 풀어내는 양정무 한국예술종합학교 미술원 교수가 맡는다. 특히 서양미술의 발전을 상업주의와 연결시키는 연구와 저술 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다. 주요 저서로는 '난생 처음 한번 공부하는 미술 이야기', '시간이 정지된 박물관 피렌체' 등이 있다.


'2019 두산아트스쿨: 19세기 미술의 대모험 -시민과 미술'은 5회 모두 무료로 진행하며, 두산아트센터 홈페이지에서 무료회원 가입 후 신청할 수 있다. 사전 예약 필수(선착순 마감). 문의 02-708-5050. doosangallery.seoul@doosan.com www.doosanartcenter.com


두산아트스쿨은 두산아트센터가 미술에 관심 있는 이들을 위해 현대미술의 흐름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이다. 2019년 상반기에는 홍콩 크리스티 스페셜리스트 정윤아가 진행한 '컬렉터가 사랑한 세기의 작품들'로 큰 호응을 얻었다. 2008년부터 현재까지 각 분야별 평론가나 아티스트를 초청해 무료로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 강좌 중 일부는 두산아트센터 유튜브를 통해 다시 볼 수 있다. 

www.youtube.com/doosanartcenter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9-09-11 11:22

추천 기사

대화
[문화계소식] 서울문화재단, '2020 ..
[문화계소식] 안중근을 다시 읽는다, ‘..
[문화계소식] 국립극장, '취미의 계..
[문화계소식] 두산연강재단, ‘제10회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