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 컬쳐리뷰

[컬쳐리뷰] 'JTN 라이브 콘서트' 정동하, '찬란하게 빛난 그대'

9일 오후 2시 잠실 실내체육관서 개최...관객 마음 사로잡은 진심!






[JTN뉴스 윤보라 기자] 가수 정동하가 2019년 첫 'JTN 라이브 콘서트'를 감동으로 물들였다.


JTN미디어(주)(대표이사 정연우) 주최로 지난 9일 오후 2시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된 정동하의 'JTN 라이브 콘서트'에는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이른 시간부터 수많은 관객들이 찾아 성황을 이뤘다.


부활의 최장수 보컬이라는 기록을 가진 정동하는 이날 공연의 첫 곡으로 부활의 '생각이나'를 부르며 무대에 등장했다.


"'JTN 라이브 콘서트'를 통해 만나뵙게돼 영광입니다. '생각이나'를 첫 곡으로 불러드렸는데, 이 노래의 '꿈에서 본다'는 가사처럼 여러분이 자리를 채워주신 이 모습이 마치 꿈처럼 느껴지네요. 2019년 첫 'JTN 라이브 콘서트'에 초대해주셔서 감사드리고, 이렇게 많이 와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공연장을 가득 채운 관객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정동하는 이어 '되돌려놔줘', '사랑할수록', '괜찮아' 등 자신의 솔로 정규앨범 수록곡과 부활의 히트곡 등을 부르며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특히 정동하는 자신이 직접 작사-작곡한 '괜찮아' 무대에 앞서 "누군가가 꾸준히 진솔하게, 식지 않는 열정으로 자신의 길을 걸어가고 있다면 응원해주고 싶어서 쓴 노래"라며 "저 역시 노래의 가사처럼 꾸준하게 진솔한 음악을 만들겠다. 여러분들이 응원해주신다면 더 좋은 노래를 많이 선보일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또 그는 "오늘 정말 공연을 잘하고 싶어 준비를 많이 했다. 선곡 고민도 많이 했는데, 평소에 많이 보여드리지 못한 곡이나 아예 무대에서 불러본 적 없던 곡들도 선보일 예정이다. 함께 즐겨달라"고 당부했다.





정동하는 이날 '블랙홀', '골목길', '사람들은 모두 변하나봐', '축하'를 비롯해 MBC '복면가왕'에서 선보인 임재범의 '사랑', 동방신기 '미로틱', YB '박하사탕', 자신이 직접 만든 '알람' 등을 부르며 다양한 무대를 선보였다.


더불어 1시간30분 동안 진행된 공연 시간 동안 한 곡 한 곡 부를때마다 관객들에게 진심을 담은 감사인사를 전하며, 끊임없이 소통했다. 


마지막까지 관객들과 함께 소통하며 감동을 선사한 정동하는 이날 공연의 마지막 곡으로 퀸의 '보헤미안 랩소디'를 선택했다. 그는 "퀸의 베스트 앨범을 듣다가 음악을 시작하게 됐다"면서 "마지막 곡을 정말 많이 고민했는데, 제게 큰 의미가 있는 곡인 퀸의 '보헤미안 랩소디'를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또, 관객들의 이어진 앵콜 요청에 '내 사랑 내곁에'와 자신이 직접 쓴 '길'을 부르며 2019년 첫 'JTN 라이브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2018년 첫 'JTN 라이브 콘서트'에 함께해서 너무 행복하고 감사합니다. 이 순간이 너무 생각날 것 같아요. 멋진 순간을 함께 만들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사진=이해인 기자>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9-02-11 08:01

추천 기사

대화
[컬쳐리뷰] [포토] 배치기의 &..
[컬쳐리뷰] [포토] 매드클라운의 '..
[컬쳐리뷰] [포토] 가수 알리, 'JT..
[컬쳐리뷰] 가수 알리, 'JTN 콘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