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엽기적인 그녀' 주원-오연서, 야시장 데이트 현장

아름답고 수려한 풍등축제 씬으로 화려한 볼거리




[JTN뉴스 박선후 기자] 얼굴만 마주쳤다 하면 으르렁대던 주원과 오연서에게서 심상치 않은 로맨스 기류가 포착됐다. 


이번 주 첫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에서는 견우(주원 분)와 혜명공주(오연서 분)가 만날 때마다 ‘폭풍 디스전’과 ‘과격 육탄전’을 펼치며 조선시대 최고의앙숙케미를 선보였다.  


이에 두 사람의 이야기가 어떤 방향으로 흘러갈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 이러한 가운데 견우와 혜명공주 사이에 이제껏 보지 못했던 묘한 분위기가 풍겨 나오는 현장이 목격돼 그들의 관계가 새로운 국면에 접어들 것임을 예감케 하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는 견우와 혜명공주가 오색찬란한 풍등이 아름답게 수놓인 거리를 나란히 걷고 있는 모습이다. 이는 이제껏 서로를 ‘변태 색정광’, ‘집착 광증녀’라 칭하며 아웅다웅하던 지난날과 180도 다른 분위기로 두 사람에게서 ‘썸’ 타는 남녀 특유의 풋풋하고 싱그러움이 느껴진다. 


특히 고운 색감으로 눈길을 끄는 풍등과 그 축제를 즐기는 백성들의 들뜬 모습까지 함께 어우러져 그들의 로맨틱한 분위기에 방점을 찍어 줄 전망. 무엇보다 제작진이 심혈을 기울여 촬영한 장면이라고 해 다음 주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만들고 있다. 


드라마의 한 관계자는 “다음 주 방송에서는 이전보다 더 스펙터클한 에피소드로 인해 견우와 그녀의 사이가 발전하는 계기를 맞이한다. 또한 풍등축제 장면이 절대 놓쳐서는 안 될 백미가 되어줄 예정이니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전해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 사라진 옥지환을 찾아 조선바닥을 누비며 추적에 나선 견우와 혜명공주의 공조 수사가 흥미롭게 펼쳐진 가운데, 과연 그녀가 옥지환을 무사히 되찾을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 중이다. 

  

주원과 오연서의 로맨틱한 야시장 데이트는 5일 밤 10시,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에서 만나볼 수 있다. SBS UHD채널에서는 UHD화질로 본방송 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박선후 객원기자 jtn@jtn.co.kr
  • 기사입력 : 2017-06-05 09:19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하백의 신부 2017’ 임주..
[TV/방송] ‘나 혼자 산다’ 박나래, ..
[TV/방송] 배우 장미관, '맨홀..
[TV/방송] ‘왕은 사랑한다’ 임시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