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한끼줍쇼’ 코요태 김종민-신지, 한 끼 도전

‘철의 도시’ 포항시 지곡동 찾아




[JTN뉴스 정세영 기자] 김종민과 신지가 한 끼의 벽을 넘을 수 있을까.

 

17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 올해 20주년을 맞은 국내 최장수 혼성그룹 코요태의 멤버 김종민과 신지가 밥동무로 뭉쳐 포항시 지곡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밥동무로 나선 코요태의 멤버 김종민과 신지는 포항을 대표하는 관광명소인 영일대해수욕장에서 히트곡을 부르며 깜짝 행사를 선보였다. 

 

이전에 ‘한끼줍쇼’에 출연 한 적 있는 김종민과 달리 신지는 평소 ‘한끼줍쇼’를 열심히 시청한다며 애시청자임을 밝혔다. 강호동은 신지를 ‘원조 규라인’이라 칭하며, 예전부터 이경규가 신지를 많이 챙겼다고 전했다. 이경규는 “아는 여자연예인 이름 두 명 있는데, 그 중에 한명”이라며 각별한 애정을 보였다.

 

이어 김종민과 신지는 지곡동의 스틸하우스 단지로 이동해 한 끼 도전에 나섰다. 처음으로 벨 앞에 선 신지는 긴장감과 설렘을 안고 벨을 눌렀다. 20년차 가수로 활약한 만큼 높은 인지도에도 불구하고 될 듯 말 듯 아쉬운 실패가 이어졌다. 이에 신지는 “방송 볼 때마다 생각보다 잘 열어주시는구나 생각했는데”라며, 쉽게 열리지 않는 한 끼의 벽 앞에 절망했다는 후문이다.

 

20년 동안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코요태 김종민과 신지의 한 끼 도전은 17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 포항시 지곡동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정세영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9-07-17 16:01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유희경 작가 "정지훈 ..
[TV/방송] ‘차이나는 클라스’, 학생..
[TV/방송] ‘이몽’ 이요원-남규리-박..
[TV/방송] '이몽', '윤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