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스타집중조명

[스타집중조명] 강영석, 최시원-강소라와 함께 호흡 맞춘다

tvN '변혁의 사랑', 순경 ‘장철민’ 역 캐스팅 확정




[JTN뉴스 조형윤 기자] 대학로의 루키, 배우 강영석이 화려한 안방극장 신고식을 치를 예정이다.


그동안 뮤지컬 ‘찌질의 역사’, ‘쓰릴 미’, ‘마마 돈크라이’, ‘블랙메리포핀스‘, 연극 ’모범생들‘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관객들의 호평을 받아온 강영석이 tvN 새 토일 드라마 ’변혁의 사랑‘의 장철민 역에 캐스팅 된 것.


‘변혁의 사랑’은 백수로 신분 하락한 생활력 제로의 재벌 3세 변혁과 고학력 고스펙의 생계형 프리터족 백준, 그리고 금수저를 꿈꾸는 엘리트 제훈 등 세 청춘들이 세상을 바꿔나가는 코믹반란극.


극 중 강영석이 분할 ‘장철민’은 2년 차 순경으로 불의를 보면 그냥 지나치지 못하는 투철한 성격으로 자신의 신념대로 경찰이 되어 활약하는 인물이다. 


특히 장철민은 명석한 두뇌와 강인한 체력, 올곧은 신념까지 삼박자를 고루 갖춘 캐릭터라고 전해져 그동안 안정적인 연기와 섬세한 감정선을 선보였던 강영석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이에 강영석은 “좋은 작품에 좋은 선배님들과 함께 하게 돼 영광이다”고 전하며 “무대 위가 아닌 카메라 앞에서 또 다른 모습으로 저의 감정을 전하고 보여드릴 생각을 하니 떨리면서도 설렌다”고 덧붙였다.


이어 “작품에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서 강영석이라는 배우를 보여드리고 싶다. 드라마에 많은 관심 가져주시고 저의 연기도 지켜봐 달라”고 파이팅 넘치는 각오를 전했다.


이처럼 대학로에서 안방극장으로 힘찬 도약을 앞둔 강영석은 오는 10월 14일 밤 9시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 드라마 ‘변혁의 사랑’에서 만날 수 있다.


한편, 강영석은 현재 연극 ‘지구를 지켜라’에서 마음 속 깊은 상처를 지닌 ‘병구’역을 맡아 안타까운 청춘의 모습을 그려내며 웃음과 눈물을 선사하며 주목받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글 : 조형윤 객원기자 | 사진 :
  • 기사입력 : 2017-09-12 18:23

추천 기사

대화
[스타집중조명] 앳스타일, '프로듀스10..
[스타집중조명] 아역계의 걸크러시 진지희..
[스타집중조명] 배우 성훈, 태국 팬미팅 후..
[스타집중조명] '프로듀스 101' 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