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공연

[공연] 오페라연극 '햄릿', 4월 24일 앵콜 공연 개막

상상을 초월하는 신선함과 깊은 감동


상상을 초월하는 신선함과 깊은 감동!

[JTN뉴스 윤보라 기자] 지난해 클래식을 재해석한 현대음악과 코믹한 스토리 전개로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았던 오페라연극 '햄릿'이 오는 4월 24일 용산아트홀 대극장 미르에서 앵콜 공연 개막을 앞두고 있다.

​오페라연극 '햄릿'은 뉴욕타임즈에서 댄스뮤지컬 ‘스핀 오딧세이’로 극찬을 받았던 김진만 연출이 셰익스피어의 고전 희곡 햄릿과 앙브루아즈 토마의 오페라 햄릿을 접목시킴으로써, 이해하기 쉬운 한국어 가사를 통해 극적인 재미를 더했다는 평을 받았던 바 있다.

​이번 공연에는 연출 김진만, 음악감독 김민수, 작가 김나정 등 지난 공연에 참여했던 배우, 스태프들 뿐만 아니라 밀라노 베르디 음악대학에서 Biennio del Canto 최고연주자과정을 졸업한 바리톤 조현일과 오스트리아, 체코, 루마니아 등 해외 콩쿠르에서 실력을 인정받은 소프라노 윤현정이 각각 햄릿 역과 거투르드 역으로 합류해 보다 더 완성도 있는 캐릭터와 풍성한 연기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지난해 대극장 공연장에서 38일 동안 공연되며 오페라 공연으로는 세계 최초로 ‘최장기 대극장 단일 오페라 공연’이란 기록을 세웠던 오페라연극 '햄릿'은 오페라-뮤지컬-연극의 장점만을 결합함으로써, 오페라의 화려함과 고급스러움은 물론 연극적인 재미를 동시에 추구해 다시 한 번 관객들과 만날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에 김진만 연출은 “일반대중이 평소 오페라가 어렵다고 생각하는 것이 사실인데, 오페라연극 '햄릿'을 통해 앞으로는 누구나 오페라를 편하고 쉽게 즐기면서 정통오페라의 가치와 깊은 울림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개막을 앞둔 소감을 밝혔다.

​한편 오페라-뮤지컬-연극의 콜라보레이션으로 공연계에 다시 한 번 신선한 돌풍을 불러 일으킬 오페라연극 '햄릿'은 오는 4월 24일부터 5월 24일까지 용산아트홀 대극장 미르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프리뷰기간(4/24~4/26)동안 예매 시 50% 그리고 4/30까지 예매 시 조기예매할인으로 40%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bora@jtn.co.kr
  • 기사입력 : 2015-04-22 11:10

추천 기사

대화
[공연] JTN미디어(주), 8월 막강한..
[공연] 뮤지컬 '에드거 앨런 ..
[공연] JTN미디어(주), 'JTN &..
[공연] 뮤지컬 ‘블루레인’, 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