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공연

[공연] 국내 유일 창작수어뮤지컬 '미세먼지', 7일 개막

12명의 청각장애인 배우들이 수어로 공연...대학로 유니플레스 2관




[JTN뉴스 윤보라 기자] 출연진 전원 12명의 청각장애인 배우들과 전문 연극배우들이 음성통역으로 함께 공연하는 창작수어뮤지컬 '미세먼지'가 오는 11월 7일 대학로 유니플렉스 2관에서 막을 올린다. 


시립서대문농아인복지관에서는 문화예술 분야에 재능과 끼를 지닌 청각장애인 청년을 대상으로 창작공연 '난파'를 진행해왔다. 난파는 수어로 ‘나는(난) 할 수 있다(파)’는 뜻으로 2009년부터 매해 수어로 진행하는 새로운 형식의 공연을 선보이며 국내 유일한 수어뮤지컬로 자리매김했다. 


올해로 10주년을 맞은 난파는 농문화 예술활동을 전문으로 하는 핸드스피크(2018년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팀)와 협업하여 극본, 무대, 음악, 조명 등 제작에 심혈을 기울였으며 최고의 완성도로 기대감을 높이 사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현재 심각한 문제를 앓고 있는 미세먼지를 소재로 삼아 누구나 공감할 수 있으며, 미래의 2050년 서울을 배경으로 미세먼지로 발생되는 갈등, 권력, 평등, 사랑 등 다양한 요소들이 작품 속에 담겨 새롭고 신선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작년에 이어 올해로 2번째 연출을 맡은 농인연출가 김지연은 “작년 공연이 재밌었다라면, 이번 미세먼지 공연은 무게감이 있다. 수어뮤지컬을 통해 농인들도 다양하게 창작 활동을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앞으로 더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싶다.” 라고 한다.


창작수어뮤지컬 '미세먼지'는 오는 11월 7일부터 11월 10일까지 서울 대학로 유니플렉스 2관, 11월 17일 대구 아회아트홀에서 공연될 예정이며, 공연예매는 인터파크(ticket.interpark.com)를 통해 가능하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8-11-06 13:40

추천 기사

대화
[공연] 뮤지컬 '아이언마스크&..
[공연]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
[공연] NO.1 뮤지컬 ‘지킬앤하이..
[공연] 뮤지컬 '프랑켄슈타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