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공연

[공연] 예술의전당 ‘SAC On Screen’ 유튜브 스트리밍 실시

코로나19 극복 위해 8편의 명품 콘텐츠 무료로 선보여




[JTN뉴스 윤보라 기자] 예술의전당(사장 유인택)이 코로나19로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상실한 국민들을 위해 'SAC On Screen'을 유튜브로 스트리밍 한다고 밝혔다. 기존에 지역의 소규모 문화시설이나 영화관에서 상영된 바 있으나,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송출은 이번이 처음이다. 코로나19가 확산되며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기 어려운 국민들이 모바일, 태블릿 등 시공간 제약 없이 어디서나 공연영상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예술의전당은 이번 유튜브 스트리밍을 위해 그동안 'SAC On Screen' 사업을 통해 제작해 온 영상 중 다양한 장르로 7편을 엄선하여 구성했다. 연극 '페리클레스'를 비롯하여, '백건우 피아노 리사이틀', 창작 발레 '심청' 등 그간 많은 사랑을 받은 공연영상이 장르별로 준비되어 기존 공연 관객뿐만 아니라 일반 대중들에게도 색다른 경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온갖 고난과 역경 속에서도 희망을 안고 살아가는 내용을 담은 연극 '페리클레스'를 통해 우리 국민들에게 위기극복의 희망과 소망을 전하고자 한다.


해당 영상들은 3월 20일부터 27일까지 평일 오후 3시와 8시, 토요일 오후 1시와 3시에 예술의전당 유튜브 채널 ‘Seoul Arts Center’를 통해 송출된다.


유인택 사장은 “이번 유튜브 스트리밍이 관객들은 물론 코로나19로 침체된 공연계에 응원이자 위로가 되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송출 일정 등 유튜브 스트리밍 관련 자세한 정보는 예술의전당 홈페이지(http://www.sa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0-03-18 16:32

추천 기사

대화
[공연] 뮤지컬 ‘마리 퀴리’ 옥주현, “삶의 ..
[공연] 뮤지컬 ‘미오 프라텔로' 완벽 캐..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