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공연

[공연] 뮤지컬 '이퀄', 5월 24일 1차 티켓 오픈

DKZ의 이경윤·김종형 추가 캐스팅 발표




[JTN뉴스 윤보라 기자] 두 남자의 매혹 판타지 뮤지컬 '이퀄'(제작 신스웨이브)이 오는 6월 3일 앙코르 공연을 앞두고 추가 캐스트를 발표했다. 최근 대세로 떠오른 K-pop 그룹 DKZ(디케이지)의 멤버 이경윤과 김종형이 창작뮤지컬 '이퀄'에 합류한 것. 이경윤과 김종형은 각각 뮤지컬 '이퀄'의 테오와 니콜라로 분해 나란히 뮤지컬 첫 도전에 나선다.


일본의 천재 극작가이자 연출가인 스에미츠 켄이치의 동명 연극을 원작으로 한 '이퀄'은 17세기 유럽을 배경으로 테오와 니콜라라는 두 친구의 미스터리한 일주일을 풀어낸 작품. 죽음과 연금술, 영생과 생명창조 등 독특한 소재와 심오한 메시지를 던지며 섬세하면서도 웅장한 음악과 영상예술과 무대예술을 아우르는 하이브리드 뮤지컬로 지난해 말 초연을 선보이면서 화제를 모았다.


또 K팝 등 다양한 장르를 뮤지컬에 녹여낸 독창적인 넘버와 2PM의 JUN. K(준케이), 뉴이스트 출신의 백호, 골든차일드 홍주찬 등에 이어 원호, 브로맨스의 이현석, 빅톤의 강승식∙임세준 등이 앙코르 공연에 새로 합류하며 재능있는 K-pop 스타들의 뮤지컬 등용문으로도 유명한 작품이다. 엄청난 대사량을 소화해야 하는 감정연기와 폭발적인 가창력 그리고 무대를 장악하는 카리스마가 동시에 요구되는 테오와 니콜라는 배우로서의 역량을 한껏 드러낼 수 있는 캐릭터이기에 K-pop 아티스트들이 배우로서 한 단계 도약하는 발판으로 회자되기도 했다.


덕분에 이번 DKZ의 이경윤과 김종형의 뮤지컬 '이퀄' 합류로 작품에 대한 기대감은 더욱 상승하는 중이다. 두 배우의 연기 도전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2019년 1집 앨범 'DONGKIZ ON THE BLOCK'으로 데뷔한 이경윤과 김종형 모두 드라마 '빅이슈'(2019, SBS) '하자 있는 인간들'(2019, MBC) '시맨틱 에러'(2022, 왓챠) 등을 통해 대중에게 배우로서도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그러나 주인공으로 긴 호흡을 이어가야 하는 작품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퀄'을 통해 뮤지컬 데뷔하는 이경윤과 김종형은 그동안 갈고닦은 연기력으로 두 마리의 토끼를 잡겠다는 포부다.


카리스마 넘치는 비주얼과 뛰어난 가창력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아온 이경윤은 뮤지컬 '이퀄'에서 밝은 성격의 시골 의사이자 친구 니콜라를 위해서라면 어떤 희생도 마다하지 않는 테오를 연기한다. 파워풀한 무대매너와 호소력 짙은 보이스로 사랑받는 김종형은 폐쇄된 상황 속에서 친구 테오에게 의존할 수 밖에 없는 니콜라로 분해 예민미와 병약미를 동시에 선보일 예정이다. 실제로 막역한 동료이자 친구인 두 배우가 세상에서 서로가 유일할 수밖에 없는 테오와 니콜라를 어떻게 연기하고 어떤 케미스트리를 보여줄지에 대한 K-pop과 K뮤지컬 팬들의 기대와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한편, 추가 캐스팅으로 더 다채로운 남남케미를 선보일 뮤지컬 '이퀄'은 5월 24일 오후 2시부터 티켓링크와 인터파크를 통해 1차 티켓 오픈을 실시한다. 오는 6월 3일부터 7월 24일까지 서울 종로구 동숭동 유니플렉스 1관에서 한국 공연이 무대에 오르고, 8월 5일부터 14일까지는 일본 도쿄 훌릭홀(HULIC HALL)에서 일본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공연에 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등 뮤지컬 '이퀄' 공식 계정과 신스웨이브 공식 계정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2-05-24 09:38

추천 기사

대화
[공연] 피지컬 시어터 '네이처 오브 포겟..
[공연] 뮤지컬 '태양의 노래', 풋풋하..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