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공연

[공연] 뮤지컬 '태권, 날아올라', 국기원 원장 표창 수여

K뮤지컬을 통해 전세계 관객들에게 태권도 보급 및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로 표창




[JTN뉴스 윤보라 기자] 한국 창작 뮤지컬 '태권, 날아올라'가 이동섭 국기원장으로부터 표창장과 감사장을 수여 받았다.


이동섭 국기원장은 8월 22일 '태권 날아올라'의 프로듀서인 강병원(라이브(주) 대표), 진영섭 (㈜ 컬쳐홀릭 대표)과 김명훈 연출가, 엄상윤 제작지원단장에게 K뮤지컬을 통해 전세계 관객들에게 태권도 보급 및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해 표창장과 감사장을 수여했다.


앞서 제작사 라이브㈜와 ㈜컬쳐홀릭은 8월 9일(수)~13일(일)까지, 총 11회에 걸쳐 4,500여 명의 영국 잼버리 스카우트 대원을 초청했다. 9일 첫 공연을 관람한 본 영국 잼버리 스카우트 대원들은 극장이 떠나갈 듯한 함성과 뜨거운 박수로 공연을 즐겼다. 영국 단원들의 열띤 호평 속에, 스카우트 커뮤니티에 순식간에 입소문이 퍼져, 각국의 관람 문의가 쏟아졌다. 이에 제작사는8월 17일까지 일정을 추가하여 세계 잼버리 단원 2천명을 추가 초청했다.


이에 지난 10일 이동섭 국기원장도 직접 공연장을 찾아 영국 잼버리 대원들을 포함한 글로벌 관객들을 격려했다.


세계 200개국, 2억명 이상의 수련생을 보유한 세계태권도본부 국기원 이동섭 원장은 “잼버리 정신은 태권도의 태극 정신과 닮아 있다. 극기, 희생, 봉사 등 전 세계인이 이런 마음가짐을 통해 모두 하나가 되고, 나아가 국제적인 친목에 이바지하면 좋겠다. 뮤지컬 ‘태권, 날아올라’를 보면서 태권도의 매력을 즐기길 바란다”라고 응원해 대원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또한 이동섭 원장은 한국의 국기(國伎)인 태권도 소재의 한국 창작뮤지컬에 전 세계 잼버리 스카우트 단원들을 초청한 ‘강병원’, ‘진영섭’ 프로듀서와 ‘엄상윤’ 제작지원단장에게도 감사와 격려의 말을 함께 전했다.


세계화를 목표로 제작된 본 공연에는 영어와 중국어 자막을 제공하고 있으며, 실제로 이번 시즌2(재연)에서는 외국인 관객들이 공연장을 찾는 모습을 종종 볼 수 있다. 극장에서는 송판 격파 이벤트와 마스코트 호야 타투 이벤트 그리고 여름방학 태권도 체험 클래스 진행하고 있다. 이처럼 K-뮤지컬로 주목받고 있는 '태권, 날아올라'는 다채로운 행사를 통해 K-뮤지컬뿐 아니라 태권도의 대중화•세계화에도 앞장서고 있다.


뮤지컬 '태권, 날아올라'는 가상의 한국체육고등학교 태권도부를 배경으로, 태권도 유망주들의 성장 스토리를 감동적으로 그린 작품이다. 다채로운 음악과 다이나믹한 태권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공연으로, 시청각적으로 환상적인 경험을 선사한다. 특히 작년 초연 이후 이번 재연은 더욱 화려해진 퍼포먼스, 견고해진 스토리와 다채로운 음악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으며 인터파크 평점 9.9(10점 만점)을 기록하고 있다.


'태권, 날아올라'는 송파구 소재의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8월 27일까지 공연한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3-08-23 12:32

추천 기사

대화
[공연] 뮤지컬 ‘레미제라블’, 세 번째 시즌 ..
[공연] 창작뮤지컬 '이상한 나라의 아빠&#..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