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음악

[음악] 빅스 라비, 세 번째 믹스테잎 앨범 26일(오늘) 출시

‘K1TCHEN’(키친), 타이틀 ‘FRYPAN’부터 보너스 트랙까지!




[JTN뉴스 정세영 기자] 빅스 라비가 세 번째 믹스테잎 앨범 ‘K1TCHEN(키친)’을 26일(오늘) 발표한다.


빅스 라비는 2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세 번째 믹스테잎 앨범 ‘K1TCHEN(키친)’을 발표하며 올해 초부터 이어져오고 있는 믹스테잎 앨범에 새로운 스타일을 더하게 됐다. 이번 믹스테잎 앨범도 라비가 전곡 작사 작곡 프로듀싱에 참여하며 정교하면서도 개성 강한 랩이 완성됐다.


두 번째 믹스테잎 ‘NIRVANA(너바나)’ 이후 약 5개월 만에 세 번째 믹스테잎 ‘K1TCHEN(키친)’을 발표하는 라비는 특유의 플로우를 바탕으로 묵직한 트랩을 선보이며 독보적인 색깔을 내고 있다. 전작 ‘NIRVANA(너바나)’가 멜로딕한 바이브가 주로 이루는 음악들이었다면 ‘K1TCHEN(키친)’에서는 다른 매력의 랩들을 풀어냈다.


그런 의미에서 앨범명 ‘K1TCHEN(키친)’은 라비가 작업하는 스튜디오를 음악적 요리 공간에 비유한 것으로 다양한 색의 음악을 라비만의 방식으로 요리했다. 앨범 커버 이미지에서도 라비가 녹음실에서 사용 중인 마이크를 직접 촬영해 활용한 것으로 자신만의 색이 만들어진 공간을 상징적으로 담아냈다.


타이틀곡 ‘FRYPAN’은 플로우와 리듬이 독특한 곡으로 음악을 만드는 것을 쿠킹과 프라이팬에 표현했다. Double K, Microdot이 함께해 프라이팬 위에 랩 요리가 맛깔나게 완성됐다. ‘PAYBACK’은 강자의 불합리한 행동 때문에 약자가 괴로워지는 일들이 사라져야 한다는 생각을 담아낸 것으로 라비와 래퍼 Coogie가 각자의 방식으로 해석하고 풀어냈다.


이외에도 ‘SPARRING’은 훈련하고 반복해서 갈고 닦는 모습을 권투에 빗댄 곡이며, ‘SCARYNIGHTT’는 라비가 느낀 두렵고 괴로웠던 순간들을 담아냈다. 지난 19일 선공개 돼 화제를 모은 ‘파블로프의 개’(Feat. Cold Bay, Basick)와 지난달 빅스 콘서트 때 ‘INTO THE VOID’의 인터루드(interlude)로 사용돼 팬들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었던 랩을 보너스 트랙 ‘SHOT’으로 묶어 총 6개 트랙을 담았다.


지난해 1월 솔로 데뷔 앨범 ‘R.EAL1ZE’ 발매 이후 힙합 아티스트로 성장 중인 라비는 여러 장의 믹스테잎 앨범을 통해 독보적인 랩으로 주목받고 있다. 라비만의 새로운 음악 스타일이 담긴 세 번째 믹스테잎 앨범은 2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정세영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8-06-26 16:50

추천 기사

대화
[음악] 빅스 LR, ‘이클립스’ 대..
[음악] 빅스 레오, 日 솔로 첫 단..
[음악] 빈첸, 오는 27일~28일 두 ..
[음악] 빅스, ‘판타지아’ 실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