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음악

[음악] 가수 손디아, tvN '악마가...' OST 참여

시청자 매료시킨 '그대는 슬픔이 아니다', 22일 발매




[JTN뉴스 김영일 객원기자] 배우 이설의 실제 목소리 주인공으로 밝혀져 화제를 모은 가수 손디아가 계속해서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OST를 선보인다.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 극본 노혜영 고내리, 이하 ‘악마가(歌)’) 측은 오늘(22일) 낮 12시 여섯번째 OST인 손디아(Sondia)의 ‘그대는 슬픔이 아니다’(You bring no sadness)를 발매했다.


손디아가 부른 ‘그대는 슬픔이 아니다’는 지난 6회 방송에서 하립(정경호 분)의 뮤즈가 되기로 결심한 김이경(이설 분)이 연습실 장면과 버스킹 장면에서 들려준 곡이다.


또 ‘그대는 슬픔이 아니다’는 하립이 악마에게 영혼을 팔기 전인 서동천 시절에 만들었던 곡이며, 이를 하립이 김이경에게 전달하며 가사를 입혀 “너의 노래로 만들라”고 주문했던 곡이기도 하다. 하립과 김이경 두 사람을 다시 한번 ‘운명’으로 얽히게 만드는 중요한 매개체가 된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특히 “너라는 그리움, 슬픔이 아니야”라는 가사에서 알 수 있듯, 김이경이 가슴 속에 품고 있는 음악에 대한 열정을 연인에 대한 그리움에 빗댄 부분이 인상적이다. ‘불운의 아이콘’ 김이경이 이룰 수 없었던 꿈을 향한 이야기임과 동시에 ‘혼잣말’ 무대 이후 김이경이 느꼈던 서동천에 대한 그리움까지 총 두가지의 의미를 담고 있다.


손디아는 이번 새 OST ‘그대는 슬픔이 아니다’를 통해 앞서 공개된 ‘혼잣말’, ‘나의 노래’와는 또 다른 결의 매력을 들려줬다. 이 곡은 ‘영혼도 홀리는 음악’이라는 호평을 받고 있는 박성일 음악감독의 작품이며, 단단하게 펼쳐지는 세련된 선율과 파퓰러한 록 사운드로 구성됐다. 인상적인 가사로 드라마의 서사를 연결하는 노랫말은 작사가 서동성이 참여해 극 중 인물의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이처럼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세련된 연출과 음악으로 회를 거듭할수록 호평받고 있다. 음악이 더해진 코믹 판타지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어 낸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매주 수, 목요일 밤9시 30분에 방송된다.


한편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OST Part 6 손디아 ‘그대는 슬픔이 아니다’는 오늘(22일) 낮 12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됐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김영일 객원기자 jtn@jtn.co.kr
  • 기사입력 : 2019-08-22 21:14

추천 기사

대화
[음악] 노부스 콰르텟의 13년차 앙..
[음악] 장혜진X바이브, ‘두 남자 ..
[음악] '써드아이', 파격 ..
[음악] ‘날 녹여주오’ 첫 OST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