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음악

[음악] 림킴(김예림), 2년 만에 컴백 확정

7일 새 싱글 '궁' 발표




[JTN뉴스 정세영 기자] 가수 림킴(김예림)이 오는 7일 전격 컴백한다.


소속사 뉴엔트리는 공식 SNS를 통해 독보적이고 유니크한 매력으로 중무장한 림킴의 새 싱글 '궁(ULT)'의 컴백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컴백 이미지 속 림킴은 강렬하고 몽환적인 레드 배경 속에서 머리부터 발끝까지 파격적이면서도 그림같은 자태를 보여주고 있다. 고급스러우면서도 도발적인 시스루 레이스 의상으로 아름다운 몸의 굴곡은 물론 양손 머리 위로 든 장검은 금방이라도 어딘가를 향할 듯한 역동성으로 긴장감을 자아낸다.


특히 검을 든 손 끝의 섬세함, 의미심장한 표정, 고혹적 분위기 등은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마치 영화 속 한 장면을 보는 듯해 신곡의 서사에 대한 호기심을 높이고 있다.


림킴의 새 싱글 '궁(ULT)'은 '궁극기'를 줄인 말로, 영어로는 'Ultimate'의 ULT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림킴의 지난 앨범 ‘GENERASIAN’에서 선보인 색깔을 오랜만에 다시 보여주는 곡으로, 궁극기 즉 '최고의 기량을 선보인다'라는 의미를 자신감 넘치는 가사와 분위기에 두루 담아냈다.


또한 톡톡 튀는 비트의 동양적인 무드와 림킴의 목소리가 합을 이뤄낸 이번 새 싱글은 최근 에스파의 타이틀곡 'drama'에 참여한 No Identity, Ejae가 작업에 참여해 완성도를 더했다.


No Identity는 림킴의 'YELLOW'에 참여한 이후 5년 만에 림킴과 '궁'으로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아티스트가 지닌 아이덴티티한 컬러를 리스너들에게 섬세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림킴은 지난 2011년 Mnet '슈퍼스타K' 시즌3를 통해 데뷔한 후 매혹적인 음색과 넓은 스펙트럼의 음악적 역량으로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구축해왔다. 드라마 OST와 다양한 프로젝트 앨범 등으로도 활발한 활동를 펼쳐왔으며, 지난해에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2' 메가크루 미션에 사용된 'YELLOW'와 'YO-SOUL'이 역주행 신화를 쓰며 퍼포머 '퀸림킴'으로서 재발견됐다. 또한 '댄서들이 사랑하는 음악'으로 수많은 챌린지를 만들어내며 대중적으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림킴의 새 싱글 '궁(ULT)'은 오는 7일 오후 6시 국내외 주요 음원사이트에서 발매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정세영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4-02-05 18:36

추천 기사

대화
[음악] 그룹 소디엑, 오는 3월14일 컴백 확정
[음악] 성시경, 브랜드 콘서트 ‘축가’ 5월 4..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