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영화 '너의 이름은.', 성우 오디션 개최한다

한국어 더빙판 제작 확정




[JTN뉴스 윤보라 기자] 멈추지 않는 흥행 신드롬으로 재패니메이션의 세대교체를 알린 영화 '너의 이름은.'이 뜨거운 관객 염원 속에 한국어 더빙판 제작을 확정했다. 또한 영화의 퀄리티를 극대화하기 위해 대규모 성우 오디션을 개최할 것으로 알려져 더욱 뜨거운 화제다. 


'너의 이름은.'은 꿈 속에서 몸이 뒤바뀐 도시 소년 ‘타키’와 시골 소녀 ‘미츠하’, 만난 적 없는 두 사람이 만들어가는 기적과 사랑에 관한 이야기. 


주인공 ‘타키’와 ‘미츠하’는 소년에서 소녀로, 소녀에서 소년으로의 디테일한 변화와 섬세한 감정 연기가 필수인 캐릭터이다. 일본에서는 세 명의 거장 감독 미야자키 하야오, 호소다 마모루, 신카이 마코토 모두에게 선택을 받은 폭넓은 성우 경력의 배우 카미키 류노스케와 높은 경쟁률의 오디션을 통해 발탁된 카미시라이시 모네가 맡았다. 


'너의 이름은.'의 한국어 더빙판 오디션은 베테랑 성우를 비롯해 신인, 지망생을 망라하는 기회의 장이 될 것이며 오디션 현장 중계로 투명성을 더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오디션 개최 시기는 추후 공지되며, '너의 이름은.' 한국어 더빙판 개봉은 2017년 하반기로 예정하고 있다.


영화 '너의 이름은.'은 방학을 맞이한 청소년 관객은 물론, 애니메이션은 아이들의 전유물이라는 편견을 깨고 성인 관객들의 마음까지 사로잡고 있다. 쟁쟁한 신작 공세 속에도 개봉 첫날부터 2주간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던 '너의 이름은.'은 개봉 5일째 100만 돌파, 개봉 11일째 200만 돌파, 개봉 19일째 300만 관객 돌파로 국내 일본영화 흥행 역사를 다시 썼다. 


국내 개봉한 역대 일본영화 흥행 1위, 역대 애니메이션 흥행 8위를 기록 중인 '너의 이름은.'이 설 연휴까지 장기 흥행을 이어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글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사진 :
  • 기사입력 : 2017-01-28 11:26

추천 기사

대화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익스..
[영화] 영화 '내가 죽기 전에 ..
[영화] '택시운전사' 송강..
[영화] 영화 '슈퍼 빼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