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영화 '바람 바람 바람', 개봉 2주차 무대인사 확정

오는 14일과 15일 이틀간 경기 지역 관객 만난다




[JTN뉴스 윤보라 기자] 3일 연속 전체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 흥행 돌풍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영화 '바람 바람 바람'이 개봉 2주차인 4월 14일, 4월 15일 무대인사를 최종 확정했다. 


20년 경력을 자랑하는 ‘바람’의 전설 ‘석근’과 뒤늦게 '바람'의 세계에 입문하게 된 매제 ‘봉수’, 그리고 SNS와 사랑에 빠진 '봉수'의 아내 ‘미영’ 앞에 치명적인 매력을 가진 ‘제니’가 나타나면서 걷잡을 수 없이 꼬이게 되는 상황을 그린 어른들을 위한 코미디 영화 '바람 바람 바람'이 오는 4월 14일, 4월 15일 이틀간 경기 지역의 개봉 2주차 무대인사를 최종 확정, 식지 않는 흥행 열기를 이어갈 전망이다. 


영화 '바람 바람 바람'은 배우들의 신바람 코믹 케미와 이병헌 감독 특유의 말맛에 더해진 어른들만이 할 수 있는 능글맞은 대사들을 통해 전국 ‘어른이’ 관객들에게 빵 터지는 웃음을 전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청불 코미디임에도 불구하고 전국 ‘어른이’ 관객들의 폭발적인 입소문을 일으키며 올 봄 극장가의 새로운 흥행 강자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개봉 이후 포털 사이트와 각종 극장 사이트에는 3040 관객부터 기혼 및 중장년층 관객들까지 호평을 보내고 있어 앞으로의 행보에 귀추가 더욱 주목되는 가운데, 이번 주 주말 이틀간 '바람 바람 바람'의 주역들이 관객들의 뜨거운 지지와 사랑에 보답하고자 극장가에 직접 나선다. 


이번 무대인사는 롯데시네마 수원을 시작으로 메가박스 영통, 롯데시네마 광교아울렛을 비롯해 메가박스 고양스타필드, 메가박스 백석 등 경기 지역의 극장을 위주로 진행, 재치 있는 입담과 악수, 포옹은 물론 특별한 선물을 증정하는 등의 특급 팬 서비스를 선사하며 관객들에게 유쾌한 웃음바람과 진심 어린 감사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여기에 4월 14일 무대인사에는 이성민, 신하균, 송지효, 이엘 배우는 물론 영화 속 숨은 감초 캐릭터인 시각 장애 안마사 ‘범수’ 역의 양현민 배우까지 참석 소식을 전해 다섯 명이 모여 다섯 배로 강력해진 신바람 코믹 케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가 모아진다. 


개봉 2주차 무대인사 일정을 확정하며 장기 흥행세를 이어갈 영화 '바람 바람 바람'은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8-04-12 20:24

추천 기사

대화
[영화] 영화 '목격자', 개..
[영화] 영화 '바울', 오는..
[영화] 영화 '암수살인' ..
[영화] 영화 '상류사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