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괴인', 제17회 파이브플레이버스아시아영화제 대상 수상!

국내에 이어 해외 영화제까지 사로잡으며 '올해의 데뷔작'으로 자리매김




[JTN뉴스 윤보라 기자] 설명할 수 없는 관계의 미스터리를 다룬 '괴인'이 제17회 파이브플레이버스아시아영화제에서 대상을 석권하며 ‘올해의 데뷔작’으로 더욱 주목받고 있다.


자신의 차 지붕이 찌그러진 것을 알게 된 목수 ‘기홍’이 범인을 찾으러 나서며 벌어지는 일상의 균열을 흡인력 있게 그린 '괴인'이 제17회 파이브플레이버스아시아영화제 대상을 수상했다. 파이브플레이버스아시아영화제는 폴란드 관객들에게 유수 동북, 동남아시아 영화를 소개하는 영화제로, '괴인'은 지난 10월 영화적 상상력의 경계를 넓히는 신진 작품들을 소개하는 ‘뉴 아시안 시네마 부문’에 공식 초청되며 화제를 모았다. 이후 11/15(수) 공식 개막을 맞이한 영화제에서 '괴인'의 이정홍 감독이 대상을 수상, 탄탄한 작품성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심사위원들은 영화에 대해 “현실을 비추는 한 편의 거울 같다”라고 언급함과 더불어 “일련의 사건과 사고 속에서 현대 사회의 환멸과 물질적 필요성을 바로잡는다” 라는 평을 선사하며 현대 사회의 단면을 정교하고도 리얼하게 구현한 연출에 대해 놀라움을 아끼지 않았다.


이처럼 부산국제영화제, 서울독립영화제 등 국내 영화제를 비롯해 해외 영화제까지 석권하며 눈길을 끌고 있는 '괴인'은 11월 8일 개봉 이후 다시 보고 싶은 묘한 매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고 있다. 연상호 감독, 변영주 감독, 봉태규 배우, 이동진 영화평론가, 정성일 영화평론가 등 유수 영화인들의 응원을 비롯해 실관람객들 역시 “기발하다 기발해 한 번 더 보고 싶어” (CGV, 갱***), “익숙함과 평범함에서 이끌어 내는 몰입감” (CGV, ha*********), “신선하고 별다른 사건이 없는데도 집중하게 되는 묘한 영화” (CGV, ju******), “지금을 살아가는 모든 세대의 모순을 오롯이 담아냈다” (키노라이츠, 개**), “종잡을 수 없는 이야기가 새로운 국면에 다다르자 깔끔하게 끝내버린다. 기묘한 이야기와 기묘한 결말에 신기한 마력이 있다” (키노라이츠, 신**) 등의 극찬을 선사하며 스크린에서 확인해야 할 올해의 데뷔작의 탄생을 알렸다.


제17회 파이브플레이버스아시아영화제 대상을 수상하며 화제를 모으는 '괴인'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3-11-24 19:12

추천 기사

대화
[영화] 영화 '히즈', 1월10일 개봉 확..
[영화] '세기말의 사랑', 독특한 세기..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