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전시

[전시] 트릭아이뮤지엄, 'WE ARE FRIENDS 展' 오픈

AR로 만나는 북극...특별한 체험전 열어




[JTN뉴스 윤보라 기자] 트릭아이뮤지엄이 지난 8일, 위기에 처한 북극 동물을 지키기 위한 'WE ARE FRIENDS 展'을 오픈했다.


이번 체험전은 증강현실 기술을 이용해 북극 동물들을 만나는 간접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여, 지구 온난화와 해빙 감소로 사라지는 동물에 대한 문제점을 시사한다.


트릭아이뮤지엄의 'WE ARE FRIENDS 展'은 평면의 미술 작품으로는 재현하기 어려웠던 입체 효과를 국내 AR대표 기업인 ㈜소셜네트워크(대표 박수왕)의 증강현실(AR) 기술로 만들어냈다. 


빙하 조각이 덩그러니 놓여진 사각의 체험 공간은 관람객의 궁금증을 자아내기 충분하다. 빙하 조각 위에 올라서면, 북극곰이 나에게로 걸어오고, 범고래가 뛰어오르며 귀여운 물개와 펭귄이 빙하 위로 다가온다. 공간에 실재하는 것은 아니지만, 증강현실로 재현된 스크린을 보면 마치 북극에 와 있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킨다.


더불어 트릭아이뮤지엄은 본 체험전과 함께 북극을 지키기 위한 기부 프로젝트도 진행한다. 자신의 이름을 적어 모금함에 넣으면, 모인 메시지 수만큼 일정 금액 기부되는 방식이다. 기부금은 환경단체 세계자연기금 WWF의 북극곰을 지키기 위한 ‘HELP SAVE THE WOW’ 캠페인에 기부된다.


트릭아이뮤지엄의 김두홍 부사장은 “증강현실기술을 통해 우리가 쉽게 접할 수 없는 일들을 체험하고, 이와 같은 간접 경험을 통해 환경 문제까지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상상을 현실로 만들어 가는 다채로운 전시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트릭아이뮤지엄은 서울, 홍콩, 싱가포르 등 아시아에 6개 미술관을 보유한 아시아 대표 미술관으로, 지난 2월 세계 최초 AR뮤지엄 론칭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전시는 7월 8일부터 상시로 진행되며, 트릭아이뮤지엄 홍대점에서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7-07-12 22:53

추천 기사

대화
[전시] '너의이름은.展', ..
[전시] [추석연휴 뭐할까-6] 팅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