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핫이슈

[핫이슈] '스타일라이브' 박성진, 톱모델의 반전 일상!

직접 기획한 ‘팔당 라이브’로 꾸밈없는 일상 공개


직접 기획한 ‘팔당 라이브’로 꾸밈없는 일상 공개

[JTN뉴스 정세영 기자] 한국인 최초로 모델스닷컴 선정 세계랭킹 27위를 기록한 톱모델 박성진이 ‘스타일 라이브’를 통해 장난꾸러기 같은 천진난만함과 ‘허당기’를 드러내 큰 웃음을 안겼다.

셀카렌즈와 자전거용 스피커까지 챙겨오며 ‘감성 돋는 강한 남자’의 향기를 풍겨내던 박성진은 곳곳에서 허점(?)을 드러내는가 하면 ‘못생김 셀카’로 의외의 모습을 대 방출했다.

박성진은 지난 19일 저녁 방송된 온스타일 ‘스타일 라이브’에서 자신이 직접 제안한 ‘팔당 자전거 라이딩’으로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줬다. 이날 방송에서 박성진은 자기관리가 철저한 자신의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자전거 라이딩을 직접 제안했다.

박성진은 천진난만하게 “이제 겨울 좀 지나가서.. 지나간 줄 알았는데..”라면서 말 끝을 흐렸다. 이후 아직 가시지 않은 추위에 콧물을 훔치며 “아 촬영 블록버스터인데요?”라며 웃음을 참지 못한 박성진.

팔당역에서 팔당댐, 봉안터널, 능내역, 양수철교, 세미원&두물머리에 이르기까지 자신이 직접 짠 ‘팔당 코스’를 따라가며 본격적인 자전거 라이딩에 빠져든 그는 직접 챙겨온 ‘셀카렌즈’와 블루투스 스피커로 감성 돋는 강한 남자의 면모를 보였다.

하지만 센(?) 척하는 박성진은 허당기를 곳곳에서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셀카렌즈로 천진난만하게 셀카를 찍거나 그토록 염원하던 셀프카메라를 찍으며 ‘못생김’ 사진을 대 방출 했고, 천장에 달려있는 양동이에 머리를 부딪치거나 카메라 작동법을 몰라 헤매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후 “이거 설정아니에요”라며 웃음을 참지 못한 박성진은 점점 스펙터클해지는 자전거 라이딩에 제작진에게는 “출연료 좀 올려주세요”라며 넉살을 부리기도.

이처럼 꾸밈없는 일상을 보여주며 천진난만한 장난꾸러기 같은 모습을 대 방출한 박성진은 마지막엔 자신이 직접 제안한 스펙터클한 자전거 라이딩에 제작진에게 앙탈을 부리며 의외의 귀여움과 깜찍한 면모까지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박성진은 국내 최대 모델 에이전시 에스팀 소속의 톱모델로 강한 카리스마와 특유의 스타일링으로 패션피플에게 적극적인 지지를 받고 있으며, 최근 여러 방송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고 있다. 박성진은 20일부터 25일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리는 2015 S/S 서울패션위크에도 참가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정세영 기자 jtnsofia@jtn.co.kr
  • 기사입력 : 2015-03-20 11:58

추천 기사

대화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