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무법변호사' 이준기-서예지, 첫 수사 현장 포착

이준기 “서예지, 나보다 더한 에너자이저” 폭풍 칭찬




[JTN뉴스 박선후 기자] ‘무법변호사’ 이준기와 ‘꼴통변호사’ 서예지가 본격적인 ‘공조 케미’의 시작을 알렸다. 두 사람의 첫 수사 현장 모습이 포착된 것.


‘개늑시 커플’ 김진민 감독과 이준기의 재회로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tvN 새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 측은 19일 본격적으로 공조 수사에 착수한 이준기(봉상필 역)-서예지(하재이 역)의 모습을 담은 현장컷을 공개했다.


‘무법변호사’는 법 대신 주먹을 쓰던 무법(無法) 변호사가 자신의 인생을 걸고 절대 권력에 맞서 싸우며 진정한 무법(武法)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거악소탕 법정활극.


공개된 사진에는 법과 주먹을 겸비한 ‘무법변호사’ 이준기와 들끓는 피를 주체하지 못하는 ‘꼴통변호사’ 서예지가 첫 수사에 나선 모습이 담겼다. 극 중 이준기는 사랑하는 고객을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싸워 이겨주는 무법변호사. 자신이 맞서야 할 적수가 누군지 상관없이 겉으로는 한없이 밝고 쾌활한 모습을 보이다가도 위기의 순간 치밀하고 대범한 승부사 기질을 발휘하는 그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서예지는 머리를 쓸어 넘기는 걸크러시한 모습만으로 꼴통변호사의 당찬 포스를 엿보게 한다. 매사 어디로 튈 줄 모르는 이준기의 중심을 잡아주며 사건 현장이라면 눈빛부터 달라지는 가운데 두 사람은 늘 티격태격하는 와중에서도 진실의 퍼즐을 맞추기 위해 밤낮없이 열혈분투할 예정.


이처럼 함께한 모습만으로 진정한 공조 케미가 무엇인지 엿보게 하는 이준기-서예지가 어떤 활약으로 안방극장에 통쾌한 사이다를 안겨줄지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그런 가운데 이준기-서예지는 이미 촬영 현장에서 돈독한 무법 케미를 쌓고 있다는 후문이다. 특히 ‘무법변호사’라는 드라마 제목에 걸맞게 액션신이 많아 체력적인 소모가 많은데도 불구하고 강도 높은 액션을 직접 소화하는 두 사람의 폭발적인 에너지에 스태프들까지 혀를 내두를 정도.


이에 대해 이준기는 “내가 에너지로는 어느 누구에게도 지지 않는다 자신했는데 예지씨와 호흡을 맞추고 난 후 ‘나보다 더한 배우가 있구나’라는 생각을 했다. 예지씨가 가녀려 보이지만 강한 내면을 갖고 있다. 액션신 촬영이 힘들고 지칠 텐데 제일 먼저 나서서 나에게 맞춰주는 모습에 항상 고맙게 생각한다”며 그의 연기 열정을 칭찬했다.


서예지 또한 “촬영 현장에서 보는 준기 오빠는 자리에 앉을 새도 없이 항상 현장을 날아다니는 모습이다. 가끔 오빠에게 ‘그런 체력은 도대체 어디서 나오는 거냐?’고 물어보면 ‘내 체력의 힘은 홍삼’이라고 말할 만큼 홍삼에 대한 사랑이 각별하시더라. 나도 챙겨먹고 싶게 만들 정도로 열혈적인 준기 오빠의 모습은 볼 때마다 놀랍다”며 그의 강철 체력에 감탄을 보냈다.


tvN 새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는 tvN ‘라이브’ 후속으로 오는 5월 12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송 예정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박선후 객원기자 jtn@jtn.co.kr
  • 기사입력 : 2018-04-19 15:20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비긴어게인2’ 박정현, ..
[TV/방송]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
[TV/방송] JTBC ‘뭉쳐야 뜬다’, 국..
[TV/방송]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