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위대한 집쿡 연구소', 강호동&김준현 밀키트 출시 예감!

이특 “대기업은 두 분께 손 내밀 수밖에 없다!”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채널S ‘위대한 집쿡 연구소’에서 독기를 품은 이특과 김준현의 위대한 반전이 펼쳐졌다. 지난주 ‘가짜 밀키트 연구소’에서 최대의 굴욕을 맛본 이특은 가짜 밀키트 ‘여수 갓김치 냉면’으로 모두를 속였고, ‘결정적 한 방’ 요리 대결에서 김준현은 감자무스와 꿀의 환상 조합이 빛을 발한 ‘갈포스(갈릭 포테이토 스테이크)’로 첫 승리를 거뒀다.

 
지난 9일 저녁 8시 채널S에서 방송된 ‘위대한 집쿡 연구소’에서는 강철부대의 ‘황장군’ 황충원이 출격, ‘지역 대표 맛집’을 주제로 한 ‘가짜 밀키트 연구소’와 갈릭 스테이크 밀키트의 재해석을 보여준 ‘강호동과 김준현의 결정적 한 방’이 펼쳐졌다.

 
채널S ‘위대한 집쿡 연구소’는 코로나 시대, 집콕 생활이 길어지면서 ‘오늘 뭐 먹지?’라는 고민이 깊어진 가운데 연예계 최고의 요리 장인 강호동, 김준현, 이특이 실제 판매되는 다양한 ‘밀키트’에 대해 알아보고, ‘결정적인 한 방’ 레시피로 세상 어디에도 없던 특별한 요리를 탄생시키는 쿡 버라이어티다.


먼저 이특의 ‘가짜 밀키트 연구소’에서는 ‘지역 대표 맛집’을 주제로 ‘전주 물갈비’, ‘오산 생골뱅이탕’, ‘여수 갓김치 냉면’까지 3종의 가짜 밀키트 후보가 공개됐다. 지난주 멤버들에게 큰절을 올리며 굴욕적인 패배를 한 이특은 시작부터 밀키트 패키지와 요리를 동시에 오픈하며 멤버들을 혼란하게 만들었다.

 
매콤하며 얼큰한 ‘전주 물갈비’와 신선함이 살아있는 ‘오산 생골뱅이탕’에 제대로 빠져든 멤버들. 특히 맛과 밀키트 패키지까지 완벽한 ‘여수 갓김치 냉면’은 모두가 진짜 밀키트임을 확신했다. 그러나 결정의 순간 대 반전이 펼쳐졌다. 바로 ‘여수 갓김치 냉면’이 이특이 만든 가짜 밀키트였던 것. 멤버들은 눈을 의심하며 충격에 빠졌고, 모두를 속이고 짜릿한 승리를 거둔 이특은 포효하며 기쁨을 만끽했다.

 
이어진 강호동과 김준현의 ‘결정적 한 방’에서는 히밥과 황충원이 직접 맛보고 고른 ‘갈릭 스테이크’ 밀키트를 활용한 요리 대결이 펼쳐졌다. 고기에 일가견이 있는 강호동과 김준현은 맛보기 시간부터 팽팽한 신경전을 펼쳤다. 이번엔 두 사람 모두 ‘결정적 한 방’으로 ‘감자’를 선택하며, 갈릭 스테이크와 감자의 조합으로 얼마나 다른 요리가 탄생할지 기대를 끌어올렸다.

 
아직 우승의 맛을 보지 못한 김준현은 전문가급 스킬과 감자무스로 갈릭 스테이크의 부드러움을 배가시키고, 마지막 달콤한 꿀로 화룡점정을 찍으며 ‘갈포스(갈릭 포테이토 스테이크)’를 완성했다. 강호동은 감자볶음과 야채를 곁들인 ‘감자빠스(감자와 사랑에 빠진 스테이크)로 색다른 식감과 맛깔나는 비주얼로 멤버들의 기대를 끌어올렸다.

 
이번 주부터는 빨리 완성한 사람의 요리를 먼저 맛보고, 쪽지를 통한 비밀 투표로 진행됐다. 강호동의 ‘감자빠스’를 먹은 멤버들은 “미쳤다”라며 매콤한 감자 볶음과 스테이크의 육즙, 갈릭의 향에 한 접시를 뚝딱 해치웠다. 김준현의 ‘갈포스’를 본 히밥은 “에베레스트산의 만년설 느낌”이라며 한 입 가득 맛을 봄과 동시에 미소를 지으며 시식을 재촉했다

 
강호동과 김준현의 진정한 승부가 펼쳐진 이번 대결에서 김준현이 감격의 첫 승을 손에 쥐었다. 김준현의 ‘갈포스’는 부드럽게 녹는 감자무스, 향긋한 갈릭 소스와 꿀의 조합이 스테이크의 맛을 정상까지 끌어올렸다.

 
이특은 “대기업은 두 분께 손 내밀 수밖에 없어요”라며 극찬을 쏟아내, 강호동과 김준현의 ‘결정적 한 방’이 담긴 밀키트의 출시를 기대하게 했다.

 
'채널S'는 SK B tv에서는 1번, KT Olleh TV에서는 70번, LG U+TV에서는 62번, 이밖에 B tv 케이블 66번, LG헬로비전 133번, 딜라이브 74번, HCN 210번에서 시청할 수 있다. 또한 B tv를 통해 채널S의 다양한 콘텐츠들을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1-09-10 15:50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나 혼자 산다’ 김연경, 국대즈 휘어..
[TV/방송] ‘위대한 집쿡 연구소’, '돈가스&..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