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TV/방송

[TV/방송] ‘플라워 킬링 문’ 스페셜 예고편 공개!

극장가를 압도할 마스터피스 탄생




[JTN뉴스 박선후 기자] 76회 칸 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된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의 신작 Apple Original Film ‘플라워 킬링 문’ – Killers of the Flower Moon이 스페셜 예고편을 공개해 눈길을 모은다.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의 신작 ‘플라워 킬링 문’은 20세기 초 석유로 갑작스럽게 막대한 부를 거머쥐게 된 오세이지족 원주민들에게 벌어진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다. 오세이지족의 재산에 서양국의 관심이 집중되고, 돈을 노리고 오세이지족에게 접근한 이들로 인해 끔찍한 범죄가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플라워 킬링 문’은 76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첫 공개된 이후 언론과 평단의 뜨거운 호평 세례를 받으며 작품성을 입증한 바 있다. 여기에 거장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의 신작이자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로버트 드 니로 등 걸출한 배우진의 출연으로 관객들의 기대감을 더욱 증폭시키고 있다.


‘어니스트 버크하트’(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몰리 카일리’(릴리 글래드스톤)의 이루어질 수 없는 로맨스를 중심으로 진실된 사랑과 말할 수 없는 배신이 교차하는 영화 ‘플라워 킬링 문’은 데이비드 그랜 작가의 베스트셀러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은 연출을 비롯해 각본에 참여했다. 여기에 ‘포레스트 검프’로 아카데미 각본상을 수상한 에릭 로스 또한 ‘플라워 킬링 문’의 각본가로 이름을 올리며 탄탄한 스토리를 완성시켰다. ‘갱스 오브 뉴욕’, ‘에비에이터’, ‘디파티드’, ‘셔터 아일랜드’, ‘더 울프 오브 월스트리트’까지 총 5편의 작품을 함께 한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과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플라워 킬링 문’으로 재회해 화제를 모은다. 여기에 ‘비열한 거리’, ‘택시 드라이버’, ‘성난 황소’, ‘좋은 친구들’, ‘아이리시맨’ 등에 이어 ‘플라워 킬링 문’으로 10번째 호흡을 맞추는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과 로버트 드 니로의 만남 또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임페러티브 엔터테인먼트(Imperative Entertainment), 시켈리아 프로덕션(Sikelia Productions), 그리고 애피안 웨이(Appian Way)가 공동 제작했으며, 마틴 스코세이지, 댄 프리드킨, 브래들리 토마스, 다니엘 루피가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이 밖에도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릭 욘, 애덤 소머, 마리안 보위, 리사 프레솃, 존 앳우드, 쉐어 캠머, 닐스 줄이 총괄 프로듀서로 이름을 올렸다.


레전드와 레전드의 만남으로 올가을 강렬한 마스터피스의 탄생을 예고하는 ‘플라워 킬링 문’은 오는 10월 극장 개봉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박선후 객원기자 jtn@jtn.co.kr
  • 기사입력 : 2023-09-14 16:28

추천 기사

대화
[TV/방송] 디즈니+ '한강', 남태우 캐스..
[TV/방송] 웨이브 오리지널 '악인취재기'..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