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스타집중조명

[스타집중조명] 그룹 빅스, 피지컬이 美쳤다

베일 벗은 컨셉은 ‘향으로 유혹하는 조향사’




[JTN뉴스 조형윤 기자] 빅스가 새 앨범 ‘EAU DE VIXX(오 드 빅스)’의 흑백 버전 오피셜 포토를 통해 컴백 컨셉을 공개했다.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5일 0시 빅스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오 드 빅스)’의 메인 컨셉이 담긴 흑백 버전의 개별 및 단체 오피셜 포토를 공개했다. 지난 4일 다채로운 색감과 몽환적인 표정으로 신비로운 분위기를 실은 1차 포토로 화제를 모았던 빅스는 2차 포토에서 한층 더 짙어진 분위기와 고혹적인 매력을 담아내며 ‘독보적 컨셉돌’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빅스는 6명의 서로 다른 매력에 집중한 개별컷과 수트남으로 댄디하게 변신한 단체컷을 순차적으로 공개해 팬들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멤버들은 개별 컷에서 카메라를 뚫고 나올 듯한 강렬한 눈빛에 꽃으로 컬러감을 얹어 독특한 분위기를 완성시켰다. 단체컷에서는 ‘피지컬돌’답게 타이트한 수트도 완벽히 소화해냈으며, 각기 다른 매력들을 모아 프레임을 꽉 채웠다.


특히 이번 흑백 버전의 오피셜 포토를 통해 빅스의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오 드 빅스)’ 컴백 콘셉트가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빅스의 전매특허인 다크한 컨셉에 몽환적인 분위기를 한층 업그레이드해 ‘향으로 유혹하는 조향사’로 돌아오는 것. 포토 속 소품으로 사용된 꽃이 힌트로 거부할 수 없는 빅스만의 향기와 매력을 치밀하게 배합한 음악을 선보이겠다는 각오를 담았다.


지난해 네 번째 미니 앨범 ‘桃源境(도원경)’이 동양적 판타지로 꽃도령을 표현했다면,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오 드 빅스)’에서는 컨셉 끝판왕답게 시각부터 후각까지 완벽하게 홀리는 ‘향의 유혹자’로 변신할 예정이다.


오감을 자극할 독특한 분위기로 돌아오는 빅스는 오는 17일 오후 6시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오 드 빅스)’를 공식 발표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조형윤 객원기자
  • 기사입력 : 2018-04-05 12:36

추천 기사

대화
[스타집중조명] 구구단 세미나, ‘발리’ ..
[스타집중조명] 빅스 레오, ‘발매 D-5’ ..
[스타집중조명] 가수 소유, 기부로 푸른 희..
[스타집중조명] 구구단 세미나, 여름 사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