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스타집중조명

[스타집중조명] 데이즈드, 김연아-디올 함께한 커버 스토리 공개

말과 행동, 그리고 사랑으로 세상을 움직이는 영원한 피겨의 여왕



[JTN뉴스 박선후 기자] 매거진 '데이즈드'가 4월호를 통해 피겨 스케이트 선수 김연아와 디올이 함께한 커버 스토리를 공개했다. 여성이 가진 깊이와 아름다움을 섬세한 시각으로 담아내는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의 디올 2022 봄/여름 컬렉션을 입은 김연아는 흠잡을데 없는 우아한 시선과 포징으로 이번 화보에 매진했다.


베이징 올림픽을 통해 다시 한번 회자가 된 김연아의 경기 영상들은 우리에게 그때의 잊지 못할 벅찬 감동을 다시 한번 상기시켰다. “시간이 지났는데도 올림픽을 통해 저를 기억해 주시는 걸 보면서 아직도 피겨스케이팅에선 나를 기억하시는구나 싶어서 무엇보다 감사해요.”
 

또 2024년 우리나라의 평창에서 열리는 강원 동계 청소년올림픽에 대해 어린 선수들의 기회를 마련해 준다는 취지에서 기대를하고 있음을 밝혔다. 베이징 올림픽에서 발군의 기량을 보여준 후배 선수들에 대해서도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세계 규모의 대회가 주는 부담감도 엄청났을 거고, 긴장도 정말 많이 했을 거예요. 그런 압박에도 불구하고 출전한 선수들이 정말 잘해줬거든요. 기특하다고, 정말 멋지다고 말해주고 싶어요.”





김연아는 디올이 주는 가치와 아름다움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디올은 특히 여성이 가진 아름다움에 대해 깊이 있게 접근하는 브랜드예요.” 또한 디올이 보여주는 여성을 향한 경의와 진취적인 발자취에 대해서도 언급하며 브랜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여성의 자존감을 북돋워 주고 진취적인 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하는 활동에 앞장서시더라고요. 저 역시 그런 움직임에 발걸음을 보태고 싶고, 또 이런 모습을 보시는 많은 분이 영감을 받지 않을까 해요.”


한편 선수 생활을 마친 뒤의 김연아가 느끼는 일상의 소소함과 행복에 관해서도 이야기 했다. “선수 생활을 너무 오래 했으니까 별일 없는 일상을 사는 것도 제겐 그냥 행복이에요. 아무 일 없는 게 행복.”이라고 밝히며 지금과 현재를 잘 살아가는 것을 지켜봐 주는 것으로 충분히 감사하다고 대답하며 겸손하고 초연한 모습을 보였다.

 
김연아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데이즈드' 4월호와 홈페이지(www.dazedkorea.com),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유튜브와 틱톡 등 공식 SNS 채널에서 만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박선후 객원기자 jtn@jtn.co.kr
  • 기사입력 : 2022-03-17 13:11

추천 기사

대화
[스타집중조명] 배우 박지현과 바니스뉴욕 뷰티가 함께..
[스타집중조명] 'BTS: Yet To Come in Cinemas'..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