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스타집중조명

[스타집중조명] 성시경, 애주가의 마음 通했다!

“정말 맛있다”, “경탁주 넌 감동이었어” 호평 쇄도




[JTN뉴스 윤하나 기자] 가수 성시경이 애주가의 마음을 담아 개발한 첫 막걸리가 소비자들로부터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오픈 이후 연일 매진 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성시경이 술을 향한 진심을 담아 만든 ‘경탁주 12도’가 온라인 판매 첫날인 지난 22일 공식 스토어를 통해 오픈과 동시에 초도 물량 전체가 완판된 데 이어 매일 오전 11시 오픈되는 물량도 계속 1분 내 매진 행렬을 이어가며 폭발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경탁주 12도’의 구매자들은 “기대 이상의 맛. 정말 맛있다”라며 구매 인증 리뷰를 속속 남기고 있다. 구매 고객들은 ‘경탁주 12도’를 마셔본 후 평점을 5점 만점에 4.9점으로 높게 평가하며, “선물용으로도 너무 고급진 외관에 진짜 매력적인 술이라 맛에 빠졌다”, “정말 맛있게 먹었다”, “경탁주 넌 감동이었어”, “안주가 필요없는 술”, “두 병으로 모자라요”, “양념 치킨이랑 먹어도 양념에 지지 않는 맛” 등 재치 있는 리뷰들 역시 속출하고 있는 상황.


특히 기존 막걸리에 대한 경험과 달리 경탁주의 묵직하고 독특한 맛에 대한 뜨거운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진하고 걸쭉한데 끝맛이 넘 깔끔한 맛이다”, “크리미하고 요거트 맛이 나서 맛있다”, “식사 대용으로도 좋다”, “기대만큼 맛있다”, “맛이 상당히 부드럽다. 얼음과 함께 먹으면 더 맛있다”, “인생 최고 막걸리”, “말이 필요없는 막걸리 고급스러운 포장도 고급 그 자체” 등 맛에 대한 만족도와 호응이 가장 높았다.


이에 더해 직접 ‘경탁주 12도’를 맛보고 반한 소비자들이 다시 치열한 구매에 성공하면서 재구매 고객 리뷰수도 연일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이는 애주가 성시경이 정성으로 빚어낸 ‘경탁주 12도’에 담은 진심과 열정이 소비자에게 고스란히 전달된 것으로 보인다. ‘경탁주 12도’는 쌀 함유량이 46% 이상인 전통주로 쌀 본연의 맛을 구현했으며, 물에 거의 희석하지 않은 고도수 막걸리다. 묵직한 질감에 향긋한 과실향이 나 달콤함과 새콤함 맛의 밸런스를 보여주고 있다.


성시경은 대중과 함께 즐기고 공감하기 바라는 마음에서 자신의 이름을 딴 주류 브랜드 ‘경(璄)’을 런칭했으며, 첫 주류 제품인 ‘경탁주 12도’와 같은 탁주를 비롯해 다양한 주종의 추가 상품들을 개발 중에 있어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소비자들로부터 뜨거운 픽을 받고 있는 ‘경탁주 12도’는 매일 오전 11시 온라인 판매사이트에서 구매 가능하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하나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4-02-29 19:23

추천 기사

대화
[스타집중조명] 박서준, 서울-도쿄-오사카 팬미팅 개최..
[스타집중조명] 성시경 ‘경탁주 12도’ 2024 대한민국..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