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패션/뷰티

[패션/뷰티] 가을맞이 액티비티, 안전하게 즐기는 방법은?

“갑작스런 한파도 막을 수 없는 아웃도어 액티비티 열풍”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갑작스럽게 찾아온 한파도 아웃도어 사랑을 멈출 순 없다. 가장 아웃도어 액티비티를 즐기기 좋은 가을을 맞아 많은 사람들이 산과 바다로 떠나고 있다. 11월 이후 본격적으로 ‘단계적 일상회복 (위드 코로나)’가 시행되면 더 많은 사람들이 야외활동을 즐길 것으로 예상된다.

 
캠핑과 등산, 낚시 등 아웃도어 액티비티를 안전하고 즐겁게 즐기기 위해서는 추위에 대비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갑작스럽게 쌀쌀해진 날씨와 큰 일교차는 체온 유지를 방해할 뿐 아니라 예상치 못한 사고를 발생시킨다. 실제, 소방청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출동한 산악 구조 활동의 34.4%가 9월~11월에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사고 원인별로는 '실족·추락'(6996건·23.5%)과 '조난'(6972건·23.4%)이 상대적으로 많았으며, '심장마비 등 질환'(2742건·9.2%), '탈진·탈수'(1588건·5.4%), '낙석·낙빙'(161건·0.5%) '저체온증'(133건·0.4%) 등이 뒤를 이었다. 추위로부터 신체를 보호하는 기능성 제품을 통해 액티비티가 주는 즐거움에만 집중해보는 건 어떨까?


단풍이 드는 10월과 11월은 등산과 캠핑을 즐기기 완벽한 계절이지만 쌀쌀해진 날씨로 인해 면역력이 저하되고 근육과 관절의 유연성이 떨어져 부상의 위험성이 커지게 된다. 안전한 활동을 즐기기 위해서는 찬 바람은 막아주면서 내부에서 발생하는 열기와 습기는 빠르게 배출해주는 기능성 의류를 챙겨야 한다.

 
블랙야크의 ‘M로드GTX자켓’은 방수·방풍·투습의 고어텍스 2L사용하고 심실링 공법을 적용해 완벽한 방수기능을 제공한다. 심플한 솔리드 컬러의 디자인으로 아웃도어 활동 뿐 아니라 다양한 외부 활동에 모두 적합하다.

 
K2의 ‘고어 엑스퍼트 2L 자켓’ 은 방수·방풍·투습의 고어텍스 소재가 적용되어 바람을 차단하고 내부의 공기층을 보존해 야외에서의 체온 유지에 효과적이다. 어깨와 등판에 재귀반사 디테일이 있어 야간 산행에도 유용하다.

 
코오롱스포츠는 아노락 버전을 추가하여 ‘윈드체이서’를 새로 출시했다. 자켓은 고어텍스 2L(레이어) 소재를 사용해 방수, 투습, 발수, 방풍 기능까지 고루 갖춘 것이 특징이다. 겨울에도 안에 경량다운 등 미더 레이어 아이템을 매치하여 입을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아노락 버전은 고어텍스 인피니엄 소재를 전체적으로 사용, 발수와 방풍 뿐만 아니라 통기성 또한 우수하다.

 
네파의 ‘마운틴 고어 3 IN 1 방수자켓’은 방수·방풍·투습 기능이 우수한 고어텍스 2L 소재를 사용했으며, 전체 심실링과 방수 지퍼를 적용해 완벽한 방수를 제공한다. 다운 내피를 사용하여 다양한 착장이 가능하고 이중 지퍼를 적용하여 내피 착용 유무에 따라 사이즈 조절이 가능하다.


가을철 등산은 겨울철 눈 내린 산만큼 조심해야 한다. 겉보기에 멀쩡한 등산로는 방심하기 쉽지만 서리가 내린 등산로는 평소보다 미끄러우며 바닥에 떨어진 낙엽을 밟고 미끄러지기 쉽다. 또한 활동 시 발생한 땀이 제대로 배출되지 않으면 이후 차가운 기온에 체온이 내려가기 쉬워 활동이 어려워지게 된다. 바닥 접지력이 좋고 활동 중 발생하는 열과 습기를 빠르게 배출해주는 기능성 신발을 고르는 것이 중요하다. .

 
블랙야크 ‘그리프 D GTX’는 한국의 산악 지형에 특화된 아웃솔을 적용해 뛰어난 접지력으로 산행을 마지막까지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미드컷 등산화다. 방수·방풍·투습의 고어텍스 서라운드 소재를 적용하여 기존 등산화 대비 뛰어난 투습력으로 하산까지 쾌적하게 신을 수 있다. 다이얼을 감으면 빠르고 정교한 피팅이 가능한 보아 핏 다이얼 시스템이 적용됐다.

 
K2의 ‘크루져’는 방수·방풍·투습의 고어텍스 소재가 적용돼 외부 수분은 완벽하게 차단해주며 활동 중 발생하는 열기나 습기는 빠르게 배출해줘 항상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신발 내부 체적이 기존 등산화보다 넓은 와이드 핏이 적용돼 발등이 높거나 넓은 발볼에도 편안한 착화감을 제공한다. 바위가 많은 한국 산악 환경에 특화된 아웃솔로 접지력이 뛰어난 엑스그립(X-GRIP)을 적용해 거친 산길에도 미끄러지지 않는다.

 
네파 ‘트램프 고어텍스’는 트랜디한 디자인으로 아웃도어와 도시에서 모두 신기 편한 C-TR 3.0 고어텍스 세미 미드컷 등산화이다. 방수·방풍·투습 기능의 고어텍스가 적용되어 쾌적하고 전면 부틸 고무 30%가 함유되어 최상의 접지력으로 안정적인 착화감을 선사한다.

 
코오롱스포츠의 ‘페더6’는 완벽한 방수·방풍·투습의 기능을 자랑하는 고어텍스 3L소재를 안감에 적용하여 장시간 산행이나 험한 날씨 등에 적합하다. 미들솔에는 발의 뒤틀림을 완화시켜주는 힐 스테빌라이져가 적용되어 급경사의 등산로에도 문제 없다. 접지력을 가진 뮤플러스 레드 아웃솔은 매끈한 바위 지형에서 최고의 기능을 보여주며 3M 재귀반사 소재를 사용하여 야간 산행에도 최적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1-10-26 12:44

추천 기사

대화
[패션/뷰티] 샵백이 제안하는 2021 해외직구 꿀팁
[패션/뷰티] 고민시, 드라마 ‘지리산’ 테마의 ‘..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