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여행

[여행] 전자담배 액상향료의 의약외품 지정

검증된 제품에 관심 쏠려

검증된 제품에 관심 쏠려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금연에 대한 관심이 어느 때보다 고조되어 있어 금연도우미 및 담배 대체용으로써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전자담배의 충전용 전자담배 액상이 내년부터 의약외품으로 지정되어 관리된다는 소식에 검증된 전자담배 액상을 찾는 이들이 늘고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016년 1월부터 전자장치를 이용해서 사용할 수 있는 니코틴 미함유 '액상향료'를 의약외품으로 허가 및 심사를 받아야 제조, 수입할 수 있도록 하는 개정안을 발표했는데, 판매량이 역대 최대 수준으로 증가하고 있는 전자담배와 전자담배액상이 자칫 위해성 여부의 판단 없이 오남용 될 수 있어 취해진 조치다.

향이 첨가돼 있는 니코틴 미함유 액상 물품인 전자담배 액상향료는 전자담배 기기에 충전해 전자담배액상 대신 흡입하거나 소비자가 직접 전자담배용 고농도 니코틴액을 희석하는 데 사용된다. 의약외품 지정이 확정되면서 인체로 흡입되는 물질인 만큼 객관적으로 검증된 검사서를 보유하고 있는 업체의 제품에 자연스레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국내 대표적인 전자담배 액상으로는 ㈜레오파드코리아(http://www.leopardkorea.com)의 ‘레오파드’ 브랜드 제품을 들 수 있다.

식약청으로부터 식품첨가물 제조업허가를 받은 이 업체는 모든 제품에 성분검사 과정을 거쳐 유해물질이 검출되지 않은 안전한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현재 이 업체는 의약외품 허가를 획득하는 과정이 진행 중이다.

저가 공세로 시중에 많이 퍼져 있는 검증되지 않은 전자담배는 자칫 건강과 안전에 큰 해를 입힐 수 있기 때문에 큰 맘 먹고 시작한 금연의 걸림돌이 될 수 있으므로, 신중한 선택과 이용이 어느 때보다 필요할 때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5-02-04 13:32

추천 기사

대화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