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여행

[여행] 늘어나는 해외직구, 저렴한 가격의 배송대행 ‘가지다’ 주목

동종 다사대비 30% 저렴한 수준의 최저가 비용 장점


동종 다사대비 30% 저렴한 수준의 최저가 비용 장점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올해도 해외직구의 인기는 계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해외직구에 있어 가장 큰 결정요소인 배송대행업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해외직구는 같은 제품이라도 국내보다 최대 반값 이상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는 점과 국내에 출시되지 않은 제품을 구할 수 있다는 점 등이 큰 매력으로 꼽히며 이미 큰 시장을 형성하고 있는데, 관세청 발표에 따르면 2014년도 해외직구로 들어온 물품은 사상 최대인 총 1,553만 건에 걸쳐 15억 4,000만 달러에 달한다.

아무래도 해외직구는 물리적으로 멀리 떨어진 곳의 제품을 구매하는 절차인 만큼 배송이 구매에 큰 결정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우리나라의 해외직구 열기가 해외 현지에서도 알려지며 일부 해외 쇼핑몰들은 한국어 서비스를 실시하거나 배송정책을 보다 완화하고는 있지만 아직 대부분의 현지 쇼핑몰들은 준비가 되지 않은 경우가 많다. 이 경우 배송대행 전문업체를 이용하면 상당수 해결이 가능해 배송대행 업체들은 해외직구 쇼핑몰들과의 동반성장이 이뤄지고 있다.

미국 배송대행을 전문으로 하는 가지다(http://www.gajida.com) 박현정 해외파트팀장은 “저렴한 가격이 해외직구의 큰 결정요인인 만큼 배송대행의 비용도 민감한 편이라 동종업계 내에서 최저가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실제 이 가지다 서비스는 3kg 제품 기준 배송비가 타사대비 최고 30% 저렴한 수준으로 책정되어 비용 면에서 큰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 자칫 배보다 배꼽이 더 커질 수 있는 해외직구 배송의 문제점을 없앴다는데 의의를 지니고 있다고 업체 측은 말한다.

이 업체는 델라웨어, 뉴저지, 캘리포니아에 직영 물류센터를 보유하고 있으며 저렴한 배송비 외에도 파손 분실 보상제, 무료 포장보완 서비스, 무료 재포장 서비스, 무료 반송서비스 등을 시행하고 있다.

‘국경 없는 장터’로 성장해가는 온라인 해외직구 문화가 긍정적인 방향으로 발전해 가는데 배송이 큰 역할을 하고 있는 만큼 배송대행 업체들에 주목되는 시선은 계속될 전망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15-02-26 13:10

추천 기사

대화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