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여행

[여행] 중소형호텔 트렌드로 주목받는 호텔 ‘감’ 오픈

지난 9월 충청북도 청주시 비하동에 오픈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지난 9월에 충청북도 청주시 비하동에 호텔 ‘감’이 오픈했다.

 

호텔 ‘감’은 인테리어 디자인 및 시공은 (주)유성디자인이 담당했고,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건축시공기능장들과 김진욱 건축명장이 직접 시공에 참여해 장인의 혼이 담긴 깔끔한 마무리로 유니크한 호텔의 정점을 보여주었다.

 

신규 오픈한 호텔 ‘감’은 트렌디한 외관부터 인상적이다. 모던한 스타일의 깔끔한 메인 디자인과 함께 브라운 계통의 자연석 마감재와 더불어 옐로우 계통의 조명을 활용해 황금빛의 럭셔리한 외관을 구현했다. 그리고 돌출구조의 테라스 형태로 조성된 저층부 디자인은 마치 복합 건축물의 카페를 연상하게 한다.


특급 호텔의 경우 일관된 디자인 철학을 구현하는 것이 오히려 도움이 될 수 있지만, 중소형 호텔은 디자인의 다양성으로 객실마다의 차별화를 구현하는 것이 단조로움을 극복할 수 있기 때문에 중요하다. 호텔 ‘감’은 이 같은 차원에서 객실디자인의 다양성을 모범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이를 테면 스위트 객실은 원형구조다. 네모반듯한 일반적인 건축물 구조에서 벗어나 벽면이 굴곡졌다. 특히 같은 원형구조의 객실이라도 어떤 호실은 복층구조의 파티 룸으로 구성됐고, 또 다른 객실은 한국식 인테리어가 접목됐다. 두 객실은 원형구조라는 점만 빼면 같은 것을 찾기 어려운 상반된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앞으로 호텔 ‘감’은 청주시 숙박 상권에 센세이션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업체 측은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0-11-10 13:43

추천 기사

대화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