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문화계소식

[문화계소식] 딜라이브, ‘ALL-IN-ONE’ 복합미디어기업 변신

고객니즈 부응할 5개서비스 패키지화... 서비스인프라 투자확대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지난 2016년 ‘脫 케이블’을 선언하며 사명을 변경한 딜라이브 디지털OTT방송(대표 전용주)이 2020년을 맞아 ‘ALL-IN-ONE’ 복합미디어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출사표를 던졌다. 유료방송 시장재편이 본격화 되는 2020년에 딜라이브만의 무기로 치열한 전쟁에서 자신의 위치를 확보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국내최초로 유료방송과 OTT플랫폼, 그리고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생활편의 서비스를 딜라이브를 통해 모두 해결하는 ‘ALL-IN-ONE’전략이 바로 딜라이브가 준비하고 있는 무기다. 또한 딜라이브라는 브랜드를 가치 있게 만들어 고객들이 딜라이브를 찾아오게 만드는 ‘밸류업(Value Up)’작업도 진행된다.


ALL-IN-ONE으로 승부


딜라이브는 2020년부터 ‘양(Quantity)’보다 ‘질(Quality)’에 중점을 둔다. 신규가입자 유치 뿐 만 아니라 기존 가입자를 위한 서비스 개선에 전사의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방송-인터넷-VOD-OTT-홈서비스’ 5개 서비스를 한 번에 제공, 고객들이 동시에 이를 사용하게 만드는 것이 목표다. 그로인해 매출 상승과 함께 가입자 락인(Lock-in)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특히 가입자들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딜라이브몰, 생활가전 렌탈사업, 이동통신 유통사업 등 고객들의 생활과 밀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딜라이브 홈서비스는 지난해 매출 100억원을 돌파하면서 고객의 니즈를 만족과 함께 딜라이브 성장에 한축을 담당하고 있다.


서비스인프라 투자 확대


고객들이 딜라이브 서비스를 이용하면서 겪는 불편함을 빠르고 신속하게 해결해 주는 것은 물론, 미리 일어날 수 있는 불편함을 예측해 사전에 차단하는 활동에도 투자를 아끼지 않는다. 지난 2019년에 70억원을 투자해 서버와 망 품질을 업그레이드 했으며, 올해 상반기에만 50억원을 조기 투자, 선제적인 망 개선을 통해 보다 원활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올해 말까지 셋톱박스 교체와 서비스 인프라 확충을 위해 전체적으로 200억원 규모의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아울러 가입자들을 지역별로 세분화해 전담 관리함으로써 고객의 불편사항, 요구사항을 빠르고 책임 있게 처리하여 고객감동을 실현한다는 목표도 설정했다.


콘텐츠 강화


딜라이브의 신성장동력으로 확실하게 자리 잡은 딜라이브플러스 OTT박스가 2019년 말 기준으로 누적판매 42만대 돌파했다. 넷플릭스와 다양한 장르의 무료 콘텐츠 제공이라는 차별화로 2016년 국내에 첫 선을 보인 딜라이브플러스 OTT박스는 현재 140여개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3만 5천여편의 무료콘텐츠를 서비스하고 있다. 2020년에도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나갈 예정이다.


아울러 딜라이브가 국내 최초로 넷플릭스와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한 것처럼 디즈니플러스 등 글로벌 킬러콘텐츠와의 협업을 통해 딜라이브플러스 OTT박스의 밸류를 높이는데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이밖에도 딜라이브에서만 볼 수 있는 ‘딜라이브 Only’ 콘텐츠들을 강화해 VOD와 OTT박스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조직 시스템 효율화


딜라이브는 2020년 ‘ALL-IN-ONE’ 복합미디어그룹으로 변신함에 따라 조직 시스템도 효율화 및 고객중심으로 재편했다. 영업, 마케팅, 기술 등 딜라이브의 모든 조직을 1부문, 3본부, 8실 체제로 편성했다. 특히 신성장전략본부를 신설해 기존 홈서비스와 OTT의 조합을 통해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서비스와 상품을 기획한다.


이 밖에도 16개의 지사를 지역을 기반으로 10개로 통합해 운영하며, 특히 딜라이브 중앙지사, 우리지사, 경동지사 등 고객들이 쉽게 인지하지 못하는 지사명을 종로중구/서대문지사, 경기북부지사, 경기동부지사 등 지역명을 기반으로 알기 쉽게 구분했다.


밝고 생동감 넘치는 기업 이미지 어필


2020년에는 기존 딜라이브 홍보모델인 배우 조보아와 함께 1세대 아이돌 그룹 G.O.D 멤버인 가수 박준형이 새롭게 딜라이브 모델로 합류해 투톱 모델로 활약한다. 박준형은 톡톡 튀는 매력과 운동으로 다져진 건강한 이미지로 예능방송에서 종횡무진 활동하고 있어 밝고 생동감 넘치는 딜라이브 이미지를 만들어갈 계획이다.


또한 딜라이브는 ‘ALL-IN-ONE’ 문구가 들어간 새로운 B.I(Brand Identity)도 확정했다. 고객들과 지역민들에게 단순한 케이블방송사가 아닌 생활에 밀접한 복합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임을 강조하고 완전히 새로운 이미지를 각인시키기 위한 시도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0-01-13 19:44

추천 기사

대화
[문화계소식] 서울문화재단, '2020 ..
[문화계소식] 빅픽쳐프러덕션, 텐스타 특..
[문화계소식] 안중근을 다시 읽는다, ‘..
[문화계소식] 국립극장, '취미의 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