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STYLE > 문화이야기

[문화이야기] 적십자사 서울지사-고려아연, 추석맞이 오색 송편 나눔

적십자봉사원, 집집마다 송편 꾸러미 전달과 함께 정서지원




[JTN뉴스 온라인뉴스팀]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회장 권영규)가 고려아연(회장 최윤범)과 함께 지역사회 가려진 이웃들의 풍성한 한가위를 위해 송편 나눔 활동을 펼쳤다.


적십자사 서울지사는 서울 노원구 북부봉사관에 적십자봉사원이 모여, 직접 송편을 빚고 제철 과일과 건강음료를 포장해 관내 취약계층 145세대에게 전달했다고 21일(목), 밝혔다.


이번 나눔활동은 고려아연의 후원으로 마련됐으며, 고려아연은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지난 2009년부터 15년간 적십자 사랑의 밑반찬 나눔 프로그램에 동참하고 있다.


고려아연 관계자는 “송편 나눔 행사는 혼자 계신 어르신들이 쓸쓸하지 않도록 따뜻한 명절을 선물하기 위한 작은 노력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하며 희망을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명희 대한적십자사봉사회 노원지구협의회장은 “명절은 가족과 함께 보내는 소중한 시간이지만, 누군가에게는 외로움과 그리움을 느끼는 때이기도 하다”며, “이번 추석, 적십자봉사원들은 어르신들에게 풍성한 한가위 추억을 선물하기 위해 정성담긴 송편 꾸러미를 전달하며 더 필요하신 것은 없는지 안부를 여쭙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려아연은 적십자사 서울지사와 함께 △혹서기‧혹한기 에너지세이브캠페인, △겨울 김장나눔, △연말 연탄 지원과 같은 나눔 프로그램에 동참하고 있으며, 올해에도 취약계층 밑반찬 지원을 위해 1억 9백만 원을 전달한 바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naver.com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관리자 기자 press@jtn.co.kr
  • 기사입력 : 2023-09-21 14:04

추천 기사

대화
[문화이야기] 익명의 기부천사, 대한적십자사 서울지..
[문화이야기] (주)이사로, 카드결제 서비스 도입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