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영화 '판도라', 400만 돌파 감사 포스터 공개

개봉 1주차보다 높은 좌석 점유율! 장기 흥행 청신호




[JTN뉴스 윤보라 기자] 영화 '판도라'가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판도라'는 지난 27일 6시 49분, 관객수 9,712명을 동원하며 누적관객 4,000,796명을 돌파했다. 


개봉 후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고, 2016년 한국영화 흥행순위 TOP 10에 등극하는 등 거침없는 흥행 질주를 이어온 '판도라'는 국내외 쟁쟁한 개봉 신작들의 공세 속에서도 오히려 거세지는 입소문과 추천 세례가 이어져 장기 흥행의 본격 궤도에 올랐다. 개봉 이후 4주가 지난 지금까지도 유지되는 높은 좌석 점유율이 이를 증명하고 있다.


영화를 본 관객들의 원전 재난이라는 거대한 스케일 안에 담긴 뜨거운 가족애와 감동에 SNS와 포탈 사이트에 진심 가득한 소감을 쏟아내며 올 겨울 꼭 봐야 할 가족 영화로 강력 추천했다. 또한 재난 영화로는 이례적으로 눈물인증샷 유행은 물론 각종 패러디 열풍이 이어지며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다. 


더불어 네이버 실관람객 평점 8.87, CGV 골든에그지수 92% 등 여전히 높은 평점을 기록하고 있다. 이에 400만 관객을 돌파한 '판도라'의 행보가 어디까지 이어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또한 이번에 공개된 400만 돌파 감사 포스터는 영화 속 구조대 의상을 입고 환하게 웃고 있는 배우들의 모습을 담고 있어 영화를 본 관객들에겐 또 다른 여운을, 아직 보지 못 한 예비 관객들에겐 기분 좋은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판도라'는 역대 최대 규모의 강진에 이어 한반도를 위협하는 원전 사고까지, 예고없이 찾아온 대한민국 초유의 재난 속에서 최악의 사태를 막기 위한 평범한 사람들의 사투를 그린 작품이다. 국내 최초로 원전 소재를 다룬 초대형 재난 블록버스터로서 압도적인 스케일과 절망 속에서 피어나는 희망과 감동의 메시지로 올 겨울, 최고의 가족영화로 손꼽히고 있다. 


더불어 한국 영화로는 유일하게 제1회 마카오 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돼 진행한 인터내셔널 프리미어에서는 관객들의 기립박수를 이끌어내며 뜨거운 찬사를 받기도 했다. 해외 유력 매체 버라이어티는 “차별화된 재난 블록버스터로서 한국 시장 넘어 해외 흥행 가능성까지 갖췄다”라며 호평했고, 영화제의 심사위원들은 “영화 속 기형적으로 자리 잡은 정부는 국민을 영웅으로 만든다”(배우 정우성), “감정적으로 매우 아름다운 영화. 마지막엔 눈물을 멈출 수 없었다”(감독 세자르 카푸르), “관객들의 마음에 오랫동안 머물 운명이 될 영화”(토론토 국제영화제 아시아 수석 프로그래머 지오바나 풀비)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역대 12월 첫 주 개봉작 중 최고 오프닝 스코어 달성,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한 데 이어 올해 한국영화 흥행 TOP 10에 오르며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초대형 재난 블록버스터 '판도라'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글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사진 :
  • 기사입력 : 2016-12-28 19:22

추천 기사

대화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익스..
[영화] 영화 '내가 죽기 전에 ..
[영화] '택시운전사' 송강..
[영화] 영화 '슈퍼 빼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