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 영화

[영화] 나문희-이제훈의 환상적 조합, '아이 캔 스피크'

특별한 흥행 청신호!...오는 9월21일 개봉




[JTN뉴스 윤보라 기자] 2014년 새해를 여는 국민 코미디로, 약 865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전 세대를 사로잡은 영화 '수상한 그녀'에는 미친 존재감의 욕쟁이 칠순 할매 ‘오말순’이 나온다. 


‘말순’ 역을 맡은 나문희의 완벽한 연기는 가족을 위해 모든 것을 희생해 온 할머니가 꽃다운 나이 스무살로 돌아간다는 이야기에 현실감을 부여, 모든 관객들의 공감을 자아내며 대세 국민 배우로서의 위용을 다시 한 번 입증한 바 있다. 


그런 그녀가 '아이 캔 스피크' 속 민원왕 도깨비 할매이자 과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인 ‘옥분’으로 3년 만에 스크린으로 컴백, 또 한번 최고의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이렇듯 설 극장가의 휴먼 코미디로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던 '수상한 그녀'에 이어, 올 추석 극장가의 유일무이한 휴먼 코미디 '아이 캔 스피크'가 ‘명절엔 나문희’라는 새로운 흥행 공식을 증명할 예정이다. 


한편, 배우 이제훈의 전작 '박열'은 지난 6월 개봉하여 관객과 평단의 극찬을 모두 받은 것은 물론, 배우 자신에게도 두터운 신뢰감을 쌓아준 의미 있는 작품. 일제강점기인 1923년에 있었던 6,000명의 조선인 학살 사건을 다룬 '박열'로 배우로서 탁월한 역사 의식을 드러냈던 이제훈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의 현재를 담은 차기작 '아이 캔 스피크'로 남다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특히 남자 배우가 주인공인 작품들로 가득 찬 극장가, 보다 따뜻한 시선으로 무장한 영화 '아이 캔 스피크'에 참여한 이제훈의 선택은 그 자체만으로도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렇듯 명절 극장가의 새로운 흥행 공식 나문희와 역사 의식이 느껴지는 남다른 행보의 이제훈이 만남이 성사된 '아이 캔 스피크'의  흥행 전선에 이유 있는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김현석 감독의 섬세한 연출은 물론, 나문희, 이제훈을 비롯한 배우들의 진심 어린 열연으로 개봉 전부터 뜨거운 찬사를 불러일으키고 있는 영화 '아이 캔 스피크'는 올 추석 극장가를 사로잡을 단 하나의 휴먼 코미디로 9월 21일 개봉 예정이다.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글 : 윤보라 기자 press@jtn.co.kr | 사진 :
  • 기사입력 : 2017-09-13 21:00

추천 기사

대화
[영화]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
[영화] 영화 '여자들', 개..
[영화] 새로운 슈퍼 히어로의 탄생..
[영화] 영화 '퍼스트 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