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스타집중조명

[스타집중조명] 'JTN 콘서트', 지누션-MC스나이퍼의 화끈한 무대!

5월4일 오후 8시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서 개최


5월4일 오후 8시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서 개최

[JTN뉴스 윤보라 기자] 11년 만에 완전체로 컴백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지누션과 한국힙합 1세대 래퍼 MC스나이퍼가 화끈한 무대로 2만여 관객을 압도했다.



4일 오후 8시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내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 JTN 라이브 콘서트'의 주인공은 지누션과 MC스나이퍼.

'말해줘', 'A-yo', '전화번호'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아온 지누션은 최근 타블로가 공동 작사, 작곡에 참여한 '한번 더 말해줘'를 발표해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으며, 한국힙합 1세대 래퍼로 힙합계의 음유시인이라 불리는 MC스나이퍼는 지난해 긴 공백을 깨고 미니앨범을 발표한 후 최근 신곡 '사랑비극'을 발표하는 등 다시 대중들 앞에 서고 있다.
 


이날 진행된 5월 'JTN 라이브 콘서트' 의 첫 무대는 MC스나이퍼의 강렬한 무대로 시작됐다.

"만나서 반갑습니다. MC스나이퍼 입니다. 'JTN 라이브 콘서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첫 무대부터 현장의 분위기를 한 껏 띄운 MC스나이퍼는 'Gloomy Sunday', '할 수 있어', '린포체', 'BK LOVE' 등 폭발적인 랩을 선보였다. 이후에도 '사랑했잖아', '봄이여 오라', '잠팝', '푸쉬 잇' 등 연이어 강렬하고도 부드러운 음악으로 신나는 무대를 만들어내 관객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이날 MC스나이퍼는 "오늘 분위기가 너무 좋다. 예정에 없었던 곡인데, 분위기가 너무 좋아 DJ에게 부탁했다. 신나게 즐겨달라"면서 '붉은 노을'을 즉석에서 추가해 부르기도.

또 관객들의 앵콜 요청에 다시 무대에 오른 MC스나이퍼는 "앵콜을 받게 되다니 감개무량하다. 제 뒤에 지누션 형님들의 무대가 있기 때문에 여러분들의 체력을 감안해 잔잔한 노래를 하겠다"며 '마법의 성'을 불렀다.

특히 MC스나이퍼는 앵콜곡 '마밥의 성'을 부르기 전, 관객들에게 휴대폰 플래시를 켜달라고 부탁했고, 이에 객석을 가득 메운 관객들은 현장을 반짝이는 불빛으로 가득 채워 아름다운 장관이 연출됐다.

MC스나이퍼에 이어 뜨거운 함성과 함께 두 번째 무대에 오른 팀은 지누션.

11년 만에 컴백해 음원사이트 1위를 차지하며 화제를 모은 '한번 더 말해줘'로 첫 무대를 꾸민 지누션은 'A-Yo', '열정'을 연이어 부르며 둘 만의 환상적인 호흡을 선보였다.

"안녕하세요 지누션입니다. 11년 만에 컴백했어요. JTN 가족 여러분 어떠세요? 지누션 반갑나요? 오늘 가족같은 분위기 너무 좋습니다"

2만여 관객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전한 지누션은 "오늘 이 자리에 오면서 얼마나 많은 분들이 오실 지 예상치 못했다"며 "상당히 큰 공연장인데, 오늘 정말 많이 오셨다. 빅뱅 콘서트 만큼이나 많은 분들이 오셔서 깜짝 놀랐다"고 기분 좋은 소감을 전했다.

이어 'Jinuseon Bomb', '가솔린', 'How deep is your love', '빙빙빙', '신나는 힙합' 등 다양한 곡을 선보인 지누션은 "지금까지는 맛보기였다. 앞으로는 여러분들이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곡들을 들려드리겠다"면서 '전화번호', '말해줘' 등 히트곡 무대를 꾸며 이날 공연의 하이라이트를 장식했다.

이날 지누션은 "오랜만에 돌아왔는데 많은 분들이 반겨주셔서 그 힘으로 열심히 활동하고 있다. 지금 이 순간, 이 자리도 용기를 못냈을 텐데, 정말 반겨주셔서 감사하다"고 인사를 전한 뒤 앵콜곡으로 '한번 더 말해줘'를 다시 한 번 부르며 5월 'JTN 라이브 콘서트'를 마무리 했다.

한편 5월 'JTN 라이브 콘서트'의 첫 날 무대를 장식한 MC스나이퍼와 지누션에 이어 5일 오후 5시에는 같은 장소에서 그룹 '옴므'가 'JTN 라이브 콘서트' 무대에 설 예정이다.


[사진=김진아 기자 / 스튜디오 지나]

윤보라 기자 borano1@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작성자 : 윤보라 기자 bora@jtn.co.kr
  • 기사입력 : 2015-05-05 00:55

추천 기사

대화
[스타집중조명] 박서준, 서울-도쿄-오사카 팬미팅 개최..
[스타집중조명] 영탁, 공식 팬덤명 ‘영탁앤블루스’ ..
스폰서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