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STAR > 스타집중조명

[스타집중조명] 빅스 엔, 대만 첫 솔로 팬미팅 성료!

대만 녹인 ‘달콤男’! 현지 매체도 극찬




[JTN뉴스 박선후 기자] 그룹 빅스의 엔이 대만에서 첫 솔로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치며 국내외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컨셉돌로 불리며 국내외 팬들의 절대적인 사랑을 얻고 있는 그룹 빅스의 리더 엔이 지난 5일 대만에서 첫 솔로 팬미팅을 가졌다. 팬들과 함께하는 화이트 데이를 콘셉트로 한 로맨틱한 팬미팅에서 엔은 중국어와 대만 현지어인 민난어로 준비해온 소감을 비롯해 달달한 러브송까지 시종일관 다정다감한 모습으로 감동을 선사했다.

 

핑크 수트를 입고 등장한 엔은 생애 첫 OST 곡인 드라마 ‘더블유(W)’의 ‘니가 없는 난’을 부르며 팬들과 처음 만났다. 무대를 마친 뒤 엔은 “대만은 정말 친숙한 곳인데 오늘은 혼자 와서 그런지 조금 긴장이 된다”며 떨리는 마음으로 첫 인사를 건넸다. 이어진 코너 ‘B컷 갤러리’에서는 어린 시절부터 일상 모습까지 다양한 사진들을 공개해 팬들에게 친근함을 안겼다.

 

이어 성시경의 ‘너의 모든 순간’을 부르며, 팬미팅 분위기를 고조시킨 엔은 평소 취미 생활인 캔들과 디퓨저 제작기를 팬들에게 소개하며 직접 선물했다. 엔은 팬들과의 화이트 데이 데이트같은 분위기를 달콤하게 이어가며, 대만은 물론 국내에서도 인기리에 상영된 영화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O,S,T ‘그 시절(那些年)’과 중화권 인기 가수 주걸륜(周杰伦)의 ‘싱칭(星晴)’을 감미로운 목소리로 선물했다.

 

엔은 마지막 곡으로 중국 음악 예능 프로그램 ‘더 리믹스’에서 빅스의 멘토로 인연을 맺은 인기 가수 왕리홍(王力宏)의 ‘키스 굿 바이(kiss good bye)’를 불러 팬들의 마음을 녹였다. 엔은 “첫 솔로 무대인 만큼 열심히 준비한 공연에 많은 분들이 보러 와주셔서 좋았고 준비하는 시간도, 공연을 하는 시간도 참 행복했다. 진심으로 고맙고 또 고맙다. 여러분들과 더욱 많은 추억을 만들기 위해 자주 찾아뵙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히며 감격스러워했다. 엔의 인사에 현지 팬들은 뜨거운 호응과 환호를 보냈고, 일부 팬들은 감동의 눈물을 흘리며 마지막까지 뜨거운 열기를 이어갔다.

 

팬미팅 이후 현지 주요 언론 매체들도 엔의 다정다감했던 팬미팅을 극찬하며 대만을 녹인 한류 스타로 조명했다. 특히 현지어로 “사랑해요” “또 만나요” 등과 같은 달콤한 인사를 수시로 남긴 것과 팬들이 따라부를 수 있는 노래들을 준비해 소통에 능하고 온화한 매력이 뛰어나다고 평했다.

 

첫 대만 솔로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친 엔은 지난달 막을 내린 뮤지컬 ‘인 더 하이츠’에서는 주연 베니 역을 맡아 차세대 뮤지컬 배우로서 입지를 다졌다. 지난 4일에는 MBC ‘복면가왕’에 출연해 감성 보컬 실력으로 핫토픽 키워드에 올랐을 정도로 집중 조명을 받았다. 엔이 부른 노래 ‘사랑에 빠지고 싶다’와 ‘암연’은 방송 직후 실시간 검색어 및 음원 차트를 강타하는 등 인기 후폭풍이 거셌다.

 

한편, 엔은 오는 3월말 방송 예정인 온스타일 ‘립스틱 프린스 시즌2’에 새롭게 합류해 준비된 MC로서 역량도 펼칠 예정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jtnpress@daum.net


즐거운 문화생활 JTN 미디어(주) / 연예·문화 전문 뉴스 JTN 뉴스


[ⓒ 1+α 문화미디어 JTN NEWS(www.jtn.co.kr) 무단전재&배포 금지]

  • 글 : 박선후 객원기자 jtn@jtn.co.kr | 사진 :
  • 기사입력 : 2017-03-07 12:16

추천 기사

대화
[스타집중조명] 구구단, 디지털 음원-뮤비 ..
[스타집중조명] 배우 조정석, ‘2017 한돈 ..
[스타집중조명] 현빈, 해외에서도 인정한 ..
[스타집중조명] 구구단 ‘나 같은 애’ 뮤..